HOME 뷰티 뷰티스페셜
사랑스럽게 혹은 자연스럽게
  • 이한나
  • 승인 2010.03.03 15:06
  • 댓글 0



사랑스럽게 혹은 자연스럽게
올 봄 여성의 손끝을 주목하라





겨울 외투가 무겁게만 느껴지는 계절이 성큼 다가왔다.

봄이 오면서 패션과 함께 가장 먼저 변화하는 것은 네일 컬러이다.

네일 컬러를 보면 계절을 실감할 수 있을 정도로 네일은 계절의 변화를 가장 빠르게 받아들이는 부분이기도 하다. 올 봄 여심을 사로잡으며 가장 유행할 네일 컬러는 무엇일까.

모든 이들의 가슴을 설레게 하는 입학 시즌과 화이트 데이, 웨딩 시즌에 어울리는 컬러와 그에 따른 네일 아트를 연출한다면 올 봄 유행을 선도할 트렌드세터가 될 수 있다.




△ 새내기를 위한 풋풋하고 상큼한 컬러

새 출발로 설렘을 가득 안고 있는 봄 새내기들이 가장 신경 쓰는 것 중 하나가 스타일링이다.

누구보다 돋보이고 싶어하는 새내기들이라면 그린이나 옐로우, 핑크 컬러 등의 파스텔 컬러로 손톱을 연출해보자.

네일 컬러 하나만으로도 새내기의 풋풋함을 더해줄 수 있다. 만약 컬러링만 하기엔 아쉬움이 남는다면 도트나 스트라이프, 컬러를 다양하게 믹스한 그라데이션, 봄 꽃을 연상시키는 아트를 포인트로 그려 넣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네일 살롱에서는 이렇듯 봄 시즌을 준비하는 여성들의 마음을 사로잡기 위한 네일 아트 고민에 빠지기 마련이다.

이런 살롱주의 고민 해결을 위해 친환경 네일 브랜드 반디에서는 올 봄 트렌드로 ‘소울 메이드’를 선보인다.

소울 민트 그린, 바리에이션 옐로우, 뉴트럴 스킨, 핑크 바이올렛의 4가지 컬러 테마의 16가지 컬러를 새롭게 선보이며 이 컬러들만으로도 다양하게 연출할 수 있는 네일 아트 아이디어를 함께 제안하고 있다.

그 중 소울 민트 그린 계열의 컬러를 활용한 ‘시드 플라워 네일 아트’ 가 살롱주와 고객들의 마음을 흔들고 있는데, 민들레 홀씨가 날리는 느낌을 네일에 연출해 봄 분위기를 가득 담아내었다.

또한 여러 컬러를 활용하여 그라데이션 기법으로 화사하고 사랑스럽게 연출한 ‘프리즘 레인보우 네일 아트’도 함께 선보인다.

어렵지 않게 누구나 연출할 수 있는 그라데이션 네일 아트로 밋밋한 컬러링이 아닌 아트를 원하는 여성들에게 인기를 얻고 있다.

새내기뿐 아니라 화이트 데이에 특별해 보이고 싶은 여성들에게도 제격이다.



△ 봄날의 신부를 위한 스킨 컬러


시작의 의미를 담고 있는 봄 시즌에는 결혼 소식도 많기 마련이다. 신부를 더욱 빛나 보이게 해줄 네일 아트 역시 빼놓을 수 없는 것 중 하나이다.

반디 봄 트렌드 컬러 중 뉴트럴 스킨 톤의 컬러를 사용한다면 우아하면서도 사랑스러운 분위기를 완성할 수 있다.

만약 아트로 좀 더 포인트를 주고 싶다면 프렌치 네일이나 쥬얼리를 활용한 아트를 추천한다.


이처럼 단지 유행에 맞는 컬러만을 선택하는 것이 아닌, 상황에 어울리는 컬러와 이를 활용한 아트 연출을 한다면 당당히 트렌드세터 반열에 오를 수 있다.

올 봄, 반디에서 제안하는 16가지 컬러를 활용하여 손톱 미인으로 거듭나보자.



자료제공 - 반디 www.bandinail.com


이한나  webmaster@geniepark.co.kr

<저작권자 © 제니파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한나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상장 화장품사 ESG 경영 관심도 1위 ‘LG생활건강’
상장 화장품사 ESG 경영 관심도 1위 ‘LG생활건강’
달바, 아시아 글로벌 엠버서더 호시와 계약 연장
달바, 아시아 글로벌 엠버서더 호시와 계약 연장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