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종합
제주 맞춤형 화장품 플래그십 스토어 오픈 제주테크노파크‧제주관광공사 공동 운영...현장 피부진단 맞춤 화장품 구매
  • 정부재 기자
  • 승인 2024.06.09 09:13
  • 댓글 0

[주간코스메틱 정부재 기자] 제주관광공사 중문면세점에 관광객을 위한 ‘맞춤형 화장품’ 매장이 오픈했다.

제주테크노파크(원장 문용석)와 제주관광공사(사장 고승철)는 3일 제주국제컨벤션센터 내 중문면세점에서 맞춤형 화장품 플래그십 스토어 시연회를 열고 관광객을 대상으로 운영을 시작했다.

두 기관은 중문면세점에 설치된 맞춤형 화장품 플래그십 스토어를 통해 제주의 우수한 화장품을 적극적으로 마케팅하고, 제주관광의 새로운 경쟁력 확보로 연결될 수 있도록 상호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앞서 제주테크노파크는 2021년부터 2024년 5월까지 산업통상자원부와 제주특별자치도에서 지원하는 산업혁신기반구축사업을 통해 ‘빅데이터 기반 맞춤형 화장품 플랫폼’을 구축해왔다.

그 결과 수분, 유분, 주름, 미백, 민감도 등 피부 유형별 5천여 개의 측정 데이터를 축적하고 관리하는 스킨큐레이터(SkinQurator)라는 온라인 플랫폼이 구축됐다.

제주관광공사 중문면세점에 들어선 맞춤형 화장품 매장은 그동안 개발된 스킨큐레이터와 피부 측정 기기(스마트미러)를 통해 관광객들에게 자신의 피부유형을 알려주고 면세점에 입점한 제주화장품 가운데 적합한 제품을 추천해주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문용석 원장은 “우리기관과 기업이 개발한 스킨큐레이터 모델은 관광객들에게 제주화장품 선택 고민을 해결해줄 수 있다는 점에서 상당한 의미가 있다”면서 “제주관광공사와의 이번 협업은 관광객들에게 좋은 선물을 드리고 제주기업들의 우수한 화장품을 알릴 수 있는 절호의 기회”라고 밝혔다.

정부재 기자  boojae@geniepark.co.kr

<저작권자 © 제니파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부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아토팜, 1분기 면세 매출 373% 증가
아토팜, 1분기 면세 매출 373% 증가
에이피알, 중국 618 쇼핑 축제 라이브 커머스 매출 36억 달성
에이피알, 중국 618 쇼핑 축제 라이브 커머스 매출 36억 달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