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종합
에이피알 ‘부스터프로’ 라이브커머스 매출 50억 원 달성17,000대 판매, 역대 카카오쇼핑라이브 기준 뷰티 라이브 카테고리 매출 1위 기록
  • 윤선영 기자
  • 승인 2023.10.31 16:23
  • 댓글 0

[주간코스메틱 윤선영 기자] 뷰티테크 기업 에이피알(대표이사 김병훈)의 뷰티 디바이스 브랜드 '메디큐브 에이지알(AGE-R, 이하 에이지알)'의 차세대 뷰티 디바이스 ‘부스터프로’가 역대급 라이브커머스 판매 관련 기록을 세우며 80분 만에 50억 원 매출을 달성했다.

에이피알은 지난 17일 오후 7시부터 8시 20분까지 80분 간 뷰티 크리에이터 ‘레오제이’가 진행한 카카오쇼핑라이브에서 총 17,000 여대의 부스터프로가 판매되어 50억 원이 넘는 매출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제품으로 등장한 부스터프로는 에이피알이 7번째로 선보이는 뷰티 디바이스로 기존 에이지알 제품의 세대교체 성격이 강한 ‘차세대 뷰티 디바이스’다.

뷰티 디바이스를 향한 높은 관심을 반영하듯, 이날 방송은 무려 ‘47만 뷰’의 시청을 달성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에이피알에 따르면 매출 기록은 역대 카카오쇼핑라이브 기준 뷰티 카테고리 라이브 중 매출 1위에 해당한다.

역대급 기록을 세운 부스터프로는 에이피알이 쌓아온 뷰티 디바이스 관련 노하우가 집대성된 제품이다. ‘6 in 1’을 컨셉으로 부스터프로는 광채, 탄력, 볼륨, 모공, 진동, 테라피 등의 케어를 제공한다. 메인 모드는 ‘부스터모드’, ‘미세전류(MC)모드’, ‘더마샷(EMS)모드’, ‘에어샷모드’ 등 4가지로 이뤄져있으며, 진동으로 전문 케어 경험을 선사하는 소닉 바이브레이션 기능과 여러 LED 조명을 조사하여 추가적인 피부 관리 효과를 기대하는 포토테라피 기능이 추가됐다.

에이피알은 부스터프로를 통해 국내외 대표 ‘뷰티 디바이스 명가’로 더욱 확실하게 자리매김할 계획이다. 이미 국내외 누적판매 100만 대(2023년 5월 기준)를 달성하며 소비자들의 눈도장을 받은 만큼 앞으로도 혁신적인 기술력을 바탕으로 한 제품들을 선보이며 뷰티 디바이스를 찾는 소비자들의 선택을 이끌어내겠다는 각오다.

에이피알 관계자는 “기존 소비자들의 신뢰와 가망 소비자들의 기대가 제품 출시 후 처음 진행한 라이브커머스의 성공을 이끌었다고 본다”며 “향후에도 소비자들의 필요를 적극 반영한 혁신 제품을 계속 선보일 수도 있도록 노력하겠다” 고 밝혔다.

한편 에이피알은 기존 에이지알 고객들을 위한 보상판매 역시 실시하고 있다. 기존 제품 중 에어샷이나 부스터힐러를 반납하면 추가적인 할인을 제공한다.

윤선영 기자  ysy@geniepark.co.kr

<저작권자 © 제니파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선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한국미용학회 미용산업 뉴패러다임 제시
한국미용학회 미용산업 뉴패러다임 제시
미리 크리스마스 산타 원정대 시즌6 진행
미리 크리스마스 산타 원정대 시즌6 진행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