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종합
코리아나 화장품, 10년 연속 국제백신연구소 후원라비다 '파워셀 에센스 에스’ 2022년 판매금액 일부 지구촌 전염병 예방 백신개발 지원
  • 정부재 기자
  • 승인 2022.12.22 09:39
  • 댓글 0

[주간코스메틱 정부재 기자] 코리아나화장품(대표이사 유학수)은 지난 12월 15일 UN 산하 국제기구 ‘국제백신연구소(IVI)’에 백신 연구 및 보급을 지원하는 후원금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이번 기부금은 코리아나 대표 브랜드 라비다 '파워셀 에센스 에스’의 2022년 전체 판매금액 중 일부로, 지구촌 어린이들의 전염병 예방을 위한 백신 개발 및 지원 등에 지속적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코리아나 화장품은 파워셀 에센스가 출시된 지난 2012년부터 ‘라비다 119 캠페인(제품 한(1)병를 구입하면 한(1)명을 구(9)하는 취지)’을 전개하며 IVI 국제백신연구소에 10년째 꾸준한 후원을 이어가고 있다.

특히 올해에는 에티오피아 취약 주민들을 위한 콜레라 백신 접종 캠페인 (ECCP)를 진행하는데 쓰여 현지 주민의 콜레라 백신 접종에 기여했다.

코리아나 화장품은 매달 19일을 ‘IVI의 날’로 지정해 백신 지원의 필요성을 알리는 119 뉴스레터를 발송하고, 회사 버스에 백신 캠페인을 독려하는 메시지를 넣는 등 다양한 CSR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코리아나 화장품 관계자는 “소비자들의 사랑에 보답하기 위해 10년째 후원금을 꾸준히 전달해왔다”라며, “앞으로도 라비다 119 캠페인을 통해 감염병으로부터 고통 받는 개발도상국 어린이들의 건강을 지키기 위해 함께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IVI 국제백신연구소는 우리나라에 본부를 둔 최초의 국제기구이며, 개발도상국 어린이들을 위한 효과적인 백신 개발에 전념하는 세계 유일의 국제 연구기관이다. 2008년에는 세계 최초의 저가 경구용 콜레라 백신 개발에 성공하는 등 세계 보건 향상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

정부재 기자  boojae@geniepark.co.kr

<저작권자 © 제니파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부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마녀공장, 유기동물 예방을 위한 ‘댕냥이 에디션’ 출시
마녀공장, 유기동물 예방을 위한 ‘댕냥이 에디션’ 출시
LG생활건강, 취약계층 위해 10억원 상당 생활용품 지원
LG생활건강, 취약계층 위해 10억원 상당 생활용품 지원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