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종합
코리아나화장품 한국 화장문화 연구개발 앞장화장박물관 운영으로 과거 화장문화 연구 및 식물자원 기능성 소재 개발 매진
  • 정부재 기자
  • 승인 2020.10.20 10:33
  • 댓글 0

[주간코스메틱 정부재 기자] Art through Nature를 경영 슬로건으로 삼아온 ‘㈜코리아나화장품(대표이사 유학수)은 1988년 창사 이래 선조들의 지혜를 따라 식물자원의 기능성 신소재 연구에 매진함으로써 저탄소 녹색성장의 친환경 자원 확보에 앞장서고 있다.

식물 유래 소재로서 주름개선에 ‘빈랑자’, ‘예덕나무’, ‘노니’, ‘용안’, 미백에 ‘천궁’, ‘상지’, ‘연교’, ‘천녀목란’ 등 식물 자원을 기반으로 하는 다수의 국내외 특허를 보유하고 있다.

특히, 코리아나 화장품의 독자적인 R&D를 통해 특허등록 받은 기능성 식물 유래 신소재인 천녀목란, 연교, 천궁은 그 기술력을 해외에서도 인정받아 원료 수출 활성화에 기여하고 있다.

이 외에도 코리아나 화장품은 한국의 전통 화장문화를 보존하고 널리 알리고자 2003년 ‘코리아나 화장박물관’을 개관하여 활발한 연구를 이어가고 있다. 국내 유일의 전문 화장박물관인 코리아나 화장박물관은 조선시대 대표적인 화장 재료인 녹두, 콩, 홍화, 살구씨 등 자연에서 얻을 수 있는 재료와 시대별 화장 용기 등이 전시되어 있다.

매년 소장품을 기반으로 2회의 테마 전시를 선보이고 있으며, 국내뿐 아니라 해외전시를 통해 한국의 화장문화를 알리는데 앞장서고 있다.

코리아나 화장품 관계자는 “뿌리 깊은 전통을 현대적으로 되살린 화장품이 올해 말 재탄생을 예고한 가운데 과거 화장문화에 대한 관심은 앞으로도 계속될 것”이라며, “코리아나 화장품 역시 국내 유일의 화장박물관인 코리아나 화장박물관과 협업하여 긴 역사를 지닌 우리나라 화장문화 연구에 더욱 매진함으로써 한국 화장품 산업 발전에 기여할 것”이라 밝혔다.

정부재 기자  boojae@geniepark.co.kr

<저작권자 © 제니파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부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신제품] 라벨영 ‘쇼킹허니타이거크림’
[신제품] 라벨영 ‘쇼킹허니타이거크림’
민감하고 건조한 겨울철 피부를 위한 클린뷰티 아이템 5
민감하고 건조한 겨울철 피부를 위한 클린뷰티 아이템 5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