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종합
클리오, 지구 위한 1시간 ’2023 어스아워’ 참여3월 25일 토요일 밤 8시 30분부터 본사 및 물류센터 등 주요 사업장 1시간 소등
  • 정부재 기자
  • 승인 2023.03.29 14:06
  • 댓글 0
▲ (왼쪽) ㈜클리오 본사(서울시 성수동) 전경 / (가운데) CLIO SNS 캠페인 / (오른쪽) ‘Earth Hour LED 초

[주간코스메틱 정부재 기자] 클리오(대표 한현옥)는 지난 25일 ESG (환경·사회·지배 구조) 경영 실천의 일환으로 작년에이어서 올해도 연속 지구촌 전등 끄기 캠페인 ‘2023 어스아워’에 모든 브랜드가 동참했다고 밝혔다.

어스아워는 세계자연기금(WWF)이 주관하는 글로벌 친환경 캠페인이다. 매년 3월 마지막 주 토요일 밤 8시 30분부터 1시간 동안 소등해 기후변화의 의미를 되새기는 상징적 자연보전 캠페인으로, 전 세계 190여 개국 및 세계 주요 명소도 동참할 정도로 호응을 얻고 있다.

클리오는 전 세계의 기후변화 정책을 적극 지지하고자 2년 연속 캠페인에 참여하게 되었으며, 서울 성수동 본사와 안성시에 위치한 물류센터 등 주요 사업장의 조명을 모두 소등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이와 함께 임직원 모두의 동참을 위해 ‘Earth Hour LED 초’를 증정하고 캠페인 인증 사진을 남긴 참여자에게 소정의 선물도 전달했다. 또한 클리오(CLIO), 페리페라(Peripera), 구달(Goodal), 더마토리(Dermatory) 등 전 브랜드 인스타그램 공식 계정을 통한 SNS 캠페인을 전개하여 소비자들에게 적극적으로 기후변화 및 자연보전의 의미를 알리고 참여를 이끌어냈다.

클리오 관계자는 “화장품 산업의 경쟁 심화 속에서도 클리오는 2022년 사상 최대 실적을 기록했다.”라며 “클리오는 국내 및 글로벌 시장에서 성장세를 이어갈 뿐만 아니라, 고객들과 함께 지속 가능한 미래를 만들기 위해 다양한 친환경 활동을 전개해 나갈 것”이라는 뜻을 밝혔다.

정부재 기자  boojae@geniepark.co.kr

<저작권자 © 제니파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부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마녀공장, 유기동물 예방을 위한 ‘댕냥이 에디션’ 출시
마녀공장, 유기동물 예방을 위한 ‘댕냥이 에디션’ 출시
LG생활건강, 취약계층 위해 10억원 상당 생활용품 지원
LG생활건강, 취약계층 위해 10억원 상당 생활용품 지원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