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플라자
부산시, 화장품기업과 손잡고 청년일자리 만든다행정안전부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사업’ 공모 선정
  • 최지유 기자
  • 승인 2019.08.14 14:28
  • 댓글 0

[주간코스메틱 최지유 기자] 부산시(시장 오거돈)는 지역 화장품기업과 연계해 화장품산업에 관심있는 지역 청년들에게 안정적인 일자리를 제공하는 ‘비-뷰티(B-beauty) 차세대 청년일자리 육성 프로젝트’를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번 프로젝트는 행정안전부에서 실시한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사업’ 공모에 선정되어 확보한 국․시비 13억 원으로 2021년 8월까지 추진한다. 지역 청년들이 화장품기업에서 신사업 연구개발 및 기획, 마케팅, 유통 등을 배울 수 있는 일자리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참여 청년들은 최근 한류 등의 영향으로 급성장하고 있는 화장품산업 관련 근무 경험을 통해 직무 전문성 숙련, 현장 노하우 습득, 경력 형성 등을 위한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참가자 모집은 8월 26일까지 부산테크노파크에서 주관하며 부산시에 주소지를 두고 있는 만 39세 이하 미취업청년과 사업자등록증 기준 소재지가 부산인 화장품제조 및 책임판매업체를 각각 모집한다. 심사를 통해 선정된 기업과 청년의 상호 매칭을 통해 최종 입사가 결정된다. 선정된 업체는 1인 월 180만 원의 신규 채용인력 인건비를 2년간 지원한다.(기업부담 월 20만 원 별도)

부산시 관계자는 “청년에게는 차세대 산업의 전문인력으로 거듭날 수 있는 정규직 일자리를 제공하고 지역 화장품기업에는 안정적 인력을 지원해서 청년 실업을 해소하고 기업의 경쟁력을 높이는 데 크게 기여할 것”이라며 “기업의 성장이 곧 고용창출로 이어질 수 있도록 화장품기업을 적극 육성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부산시 첨단의료산업과, (재)부산테크노파크로 문의하면 된다.

최지유 기자  czu@geniepark.co.kr

<저작권자 © 제니파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지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화해 쇼핑, 브랜드 인큐베이팅 커머스 선언
화해 쇼핑, 브랜드 인큐베이팅 커머스 선언
더뷰티풀 팩터, 랄라블라 공식 입점
더뷰티풀 팩터, 랄라블라 공식 입점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