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LG생활건강, 제1회 빌려쓰는 지구 대학생 캠프 개최
  • 최주연 기자
  • 승인 2018.08.06 09:34
  • 댓글 0

[주간코스메틱 최주연 기자] LG생활건강(대표: 차석용)은 지난 3~4일 서울 도봉숲속마을에서 도전과 열정, 배움, 나눔을 통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CSR)과 사회공헌의 가치를 직접 체험할 수 있는 ‘제1회 빌려쓰는 지구 대학생 캠프’를 개최했다.

전국 대학생 31명이 참가한 이번 캠프는 각자의 역량을 발휘해 사회적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직접 기획하고 CSR, 멘토링 등을 통해 진로에 관한 고민을 나누는 자기 성장의 계기가 됐다.

외부 전문가의 CSR 특강으로 시작된 캠프는 LG생활건강 임직원이 참여하는 진로 토크쇼, LG생활건강의 사회공헌 활동인 ‘빌려쓰는 지구스쿨’ 소개 및 체험, 사회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아이디어 공모전 등으로 진행됐다.

‘톡! 톡! LG임직원과 함께 하는 꿈 찾기 토크쇼’에서는 화장품·영업·디지털커머스 분야 임직원들이 ‘1일 진로 상담사’로 변신해 진로와 취업을 고민하는 대학생에게 현실적인 도움을 줬다.

캠프 참가자들은 청소년을 대상으로 진행해온 ‘빌려쓰는 지구스쿨’도 체험했다. 빌려쓰는 지구스쿨은 누구나 할 줄 알지만 한 번도 배워본 적 없는 기본적인 일상습관을 개선하고 자신의 꿈과 진로를 함께 고민하는 국내 최초 융합형 습관교육이다. 이날 참가자들은 8개 수업 과목 중 3개 과목인 ‘도전 뷰티 전문가’, ‘올바른 양치습관’, ‘올바른 분리배출습관’ 등을 직접 경험하고 친환경 생활습관을 제고하는 기회를 가졌다.

이번 캠프의 하이라이트는 사회적 이슈에 대한 참신한 아이디어를 제안하는 ‘세상의 빛이 되어줄 별별 아이디어’ 공모전이다. 일자리, 환경, 청소년 교육, 사회안전 등 6개 사회적 이슈에 대한 대학생의 생각과 해법을 조별 경쟁 PT를 통해 치열한 경연을 벌이면서 평소에 생각하지 못한 사회 문제를 깊게 고민하는 자리였다.

빌려쓰는 지구 대학생 캠프에 참여한 박병후(23) 씨는 “이번 캠프를 통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이해하고 사회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아이디어를 공모전이라는 방법으로 또래와 함께 고민할 수 있어서 특별했다”면서 “앞으로 사회생활을 시작하는데 어떤 생각으로 준비해야 하는지 정리할 수 있는 계기가 됐다”고 말했다.

김유진(19·여) 씨는 “화장품과 생활용품을 만드는 소비재 회사의 매력을 다양하게 경험할 수 있는 캠프”라면서 “직장생활의 노하우, 환경에 관한 인식 개선 등에 대해 다양한 관점에서 생각해 볼 수 있어 향후 진로에 열린 생각을 가질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빌려쓰는 지구 대학생 캠프’ 참가자에게는 LG생활건강의 사회공헌 캠프 수료증과 기념품이 제공되고 봉사활동 8시간이 부여된다. LG생활건강은 사회 문제와 진로 고민을 깊이 있게 고찰할 수 있는 ‘빌려쓰는 지구 대학생 캠프’를 매년 개최할 계획이다.

 

 

 

최주연 기자  star@geniepark.co.kr

<저작권자 © 제니파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주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고흥 유자로 화장품 만든다
고흥 유자로 화장품 만든다
투쿨포스쿨, 대만 왓슨스 추가 입점
투쿨포스쿨, 대만 왓슨스 추가 입점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