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종합
비오코스, 中 5년간 600억 규모 수출 계약중국 수출 전문업체 송정과 MOU 오르시아 판매권한도 부여
  • 정부재 기자
  • 승인 2017.06.07 15:12
  • 댓글 0

[주간코스메틱 정부재 기자] 코리아나화장품이 중국 수출에 탄력을 받게 됐다.
코리아나는 화장품 ODM·OEM 계열사인 비오코스가 최근 중국 수출 전문 업체인 송정에게 자사가 보유한 오르시아(ORTHIA) 브랜드의 판매권한을 부여해, 올해부터 5년간 약 600억 규모의 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송정은 2016년 중국 유통업체인 Y&F 장발풍윤 유한회사와 공급계약을 체결해 중국 내 오르시아 제품을 유통해오고 있다. 또한 이번 계약으로 중국 및 홍콩 현지 복합쇼핑타운 약 1,000개 점에 오르시아 제품을 공급하고, 타오바오, JD.COM, 카올라 등 다양한 오픈 마켓을 통해 유통라인을 대폭 확장하게 된다.

이번 공급 계약은 중국 내 오르시아 제품 판매망 구축 및 후속 브랜드 전개에도 큰 효과가 있을 것으로 보여져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다.

비오코스 윤충한 ODM 부문장은 “위생허가를 취득한 오르시아의 9품목과 취득 예정인 7품목 등을 토대로 중국 공략에 박차를 가할 것이며 이미 발주 접수된 마스크팩 220만 장을 6월 내 납품할 예정”이라며 “이번 송정과의 추가 공급계약은 중국 시장에서 코리아나의 제품력과 안전성을 다시 한번 입증한 결과물이다”라고 밝혔다.

한편, 코리아나화장품 ODM·OEM 사업을 추진하는 중국 현지법인인 코리아나 천진 유한공사의 신공장을 전년도에 완공하여 가동하기 시작했다. 또한 국제 품질규격인 ISO9001, ISO22716, ISO14000을 획득하여 유수의 글로벌 코스메틱 회사에 화장품을 공급할 수 있는 기반을 갖추었으며, 이번 상해 박람회에서 많은 거래상들이 자사 제품에 관심을 표해 향후 전망이 밝을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정부재 기자  boojae@geniepark.co.kr

<저작권자 © 제니파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부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샬롯 틸버리, 연말 홀리데이 선물 추천
샬롯 틸버리, 연말 홀리데이 선물 추천
메디힐 ‘2022 올리브영 어워즈’ 마스크팩 부문 1위 차지
메디힐 ‘2022 올리브영 어워즈’ 마스크팩 부문 1위 차지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