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종합
아모레퍼시픽, RE100 리더십 어워드 수상 국제사회로부터 재생에너지 전환 위한 도전과 혁신, 기후리더십 인정받아
  • 정부재 기자
  • 승인 2023.09.22 14:30
  • 댓글 0

[주간코스메틱 정부재 기자] 아모레퍼시픽이 재생에너지 전환을 위한 노력과 성과를 국제사회로부터 평가받았다.

아모레퍼시픽은 뉴욕 기후 주간 행사에서 지난 9월19일 열린 ‘RE100 리더십 어워드’에서 시장개척자(Market Trailblazer) 부문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RE100 리더십 어워드는 CDP(Carbon Disclosure Project)와 함께 RE100을 발족하고 기업과 정부의 재생에너지 사용 확대를 적극적으로 이끄는 비영리재단인 The Climate Group이 주관하는 세계적 권위의 시상이다.

2020년부터 재생에너지 전환에 앞장서는 기업의 노력과 성과를 평가하여 6개 부문[1]의 RE100 리더십 어워드를 수여하고 있다. 올해는 아모레퍼시픽과 함께 체인지메이커 부문에 구글, 진취적리더 부문에 지보단(Givaudan) 등이 수상했다.

아모레퍼시픽이 수상한 시장개척자 부문은 재생에너지 전환이 직면한 난관과 솔루션에 대해 투명하게 소통하고 시장 변화를 주도하기 위해 다양한 이해관계자와 협력하는 기업에게 수여되는 상이다.

아모레퍼시픽은 2021년 국내 뷰티 업계 최초로 RE100에 가입하여 2025년까지 전 사업장에서 사용하는 전력 100%를 재생에너지로 전환하기 위한 로드맵을 수립하고 다양한 방법을 통해 재생에너지 전환을 실행하고 있다.

2022년 3월 국내 최초로 직접 재생에너지 전력구매계약(PPA)[2]을 체결했으며, 9월에는 제3자 PPA 계약도 체결하여 재생에너지 확보에 앞장서고 있다.

같은 해 11월, 제주 북촌리 마을 풍력인 ㈜북촌서모풍력과 국내 최초로 가상전력구매계약(VPPA)[3]도 체결하여 지역사회와 상생하는 등 기후위기 시대에 재생에너지 전환을 위한 노력에 힘을 쏟고 있다.

또한 설화수, 라네즈를 비롯한 아모레퍼시픽의 주요 제품을 생산하는 오산 뷰티파크는 2.6MW 규모의 태양광 자가발전시설을 통해 재생에너지를 자체 생산하여 사용하고 있으며, PPA 및 녹색요금제 등을 통해 2022년부터 100% 재생전력을 사용하여 제품을 생산하고 있다.

아모레퍼시픽 관계자는 “앞으로도 지속가능경영목표인 ‘A MORE Beautiful Promise’를 중심으로 인류가 직면한 기후위기에 대응하고 대자연과의 공존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정부재 기자  boojae@geniepark.co.kr

<저작권자 © 제니파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부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엘앤피코스메틱 ‘12월 올영세일’ 특별할인 진행
엘앤피코스메틱 ‘12월 올영세일’ 특별할인 진행
LG생활건강, 생활화학제품 안전관리 ‘최우수’ 기업 선정
LG생활건강, 생활화학제품 안전관리 ‘최우수’ 기업 선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