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뷰티 뷰티스페셜
환절기에도 화장 잘 먹는 피부 비결은?각질 관리와 수분 충전으로 건강한 메이크업 완성해줄 수분 충전 아이템
  • 윤선영 기자
  • 승인 2022.09.21 18:18
  • 댓글 0

<리얼베리어 ‘인텐스 모이스처 토너 패드’, 아크네스 ‘모이스처 플루이드’, 아벤느 ‘오 떼르말’>

[주간코스메틱 윤선영 기자] 밤낮으로 일교차가 커지는 가을이 시작됐다. 요즘 같이 일교차가 큰 환절기에는 피부가 건조해지거나 예민해지기 쉽고, 마스크 착용이 일상화되면서 메이크업 들뜸으로 고민인 사람이 늘어난다. 이러한 문제를 개선하기 위해서는 스킨케어의 기본 아이템인 수분 제품들을 활용해 피부 속부터 겉까지 촉촉함을 유지해주는 것이 중요하다. 피부가 민감해지기 쉬운 환절기, 들뜸 없이 촉촉하고 건강한 메이크업을 완성해줄 수 있는 수분 충전 아이템을 살펴보자.

환절기 수분 충전이 제대로 이루어지지 않은 피부에는 건조함으로 인해 각질이 부각되기 쉽다. 각질을 그대로 방치하면 피부 속까지 수분이 채워지지 않는 것은 물론 메이크업 시 들뜸 현상이 발생하기 쉽다. 따라서 수분 공급과 동시에 각질 케어가 가능한 듀얼 제품을 선택하는 것이 좋다. 리얼베리어의 ‘인텐스 모이스처 토너 패드’는 피부에 매끈하고 촉촉한 수분 광채를 선사하는 ‘수분 광채 토너 패드’다.

크기가 각기 다른 8중 히알루론산 복합체가 즉각적으로 피부에 수분을 채우고, 엑토인 성분과 판테놀 성분이 피부 속 수분 보유력을 높여 환절기 피부 고민 중 하나인 속 건조를 완화해 준다. 독자 개발 세라마이드를 포함한 6중 세라마이드 성분이 수분 장벽을 형성해 채워 둔 수분이 날아가는 것을 막아 주는 것도 특징이다.

또한, LHA, PHA 성분이 불필요한 각질을 자극 없이 제거해 주어 데일리 각질 필링이 가능하다. 피부 자극 테스트를 완료했기 때문에 예민하고 민감한 피부 역시 부담 없이 사용할 수 있다는 것도 강점이다. 환절기 메이크업 전, ‘인텐스 모이스처 토너 패드’로 피부 수분은 물론 각질까지 케어해 매끈한 피부 메이크업을 완성해보자.

급격히 변화하는 날씨에 적응하지 못하고 수분이 부족해진 피부에는 트러블이 쉽게 발생해 완벽한 메이크업을 방해한다. 이 때 커버력을 높이기 위해 다양한 제품을 사용한다면 오히려 피부에 자극을 더해 트러블이 더 심해질 수 있어, 빠르게 진정시켜주는 제품을 사용하는 것이 중요하다. 아크네스의 ‘모이스처 플루이드’는 트러블은 케어하고 촉촉함은 더해주는 저자극 수분 플루이드이다. 히알루론산과 판테놀이 함유되어 있어 건조해진 지복합성 피부에 유수분 밸런스를 케어해주고 리포좀화된 티트리, 어성초, 병풀 추출물이 함유되어 있어 트러블 진정을 돕는다.

에센스와 로션이 결합된 플루이드 제형으로 피부에 빠르고 촉촉하게 흡수되며, 징크알파 콤플렉스가 피부 수분 장벽을 케어해 쉽게 수분이 날아가는 것을 막아 준다. 여드름성 피부 사용 적합 테스트와 피부 저자극 테스트가 완료된 제품이므로 민감한 여드름성 피부도 자극 없이 손쉽게 사용할 수 있다.

환절기 온도 변화로 인해 피부가 예민하거나 수정 화장이 전에는 미스트를 활용해 빠르게 수분을 충전하는 것을 추천한다. 수자원부터 생산설비까지 별도 가공을 거치지 않은 오직 100% 온천수만 함유된 아벤느의 ‘오 떼르말’은 가벼운 안개 분사 타입으로, 메이크업 후에도 뭉침 없이 고르게 밀착되어 빠르게 흡수된다.

뿐만 아니라 이상적인 미네랄 균형과 아벤느 고유의 ‘아쿠아바이옴’을 담아 외부 자극으로 인해 민감하고 지친 피부에 진정과 회복 효과를 선사하며 2:1의 칼슘과 마그네슘 비율이 피부 장벽 강화에 도움을 주고, 풍부한 실리카를 함유해 피부를 보호해준다.

윤선영 기자  ysy@geniepark.co.kr

<저작권자 © 제니파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선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샬롯 틸버리, 연말 홀리데이 선물 추천
샬롯 틸버리, 연말 홀리데이 선물 추천
메디힐 ‘2022 올리브영 어워즈’ 마스크팩 부문 1위 차지
메디힐 ‘2022 올리브영 어워즈’ 마스크팩 부문 1위 차지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