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종합
애경산업, 상반기 매출액 2,817억 원 동기대비 1.2% 증가생활용품사업 점유율 상승과 프리미엄 브랜드 강화로 흑자 전환
  • 윤선영 기자
  • 승인 2022.08.08 14:03
  • 댓글 0

[주간코스메틱 윤선영 기자] 애경산업은 연결재무제표기준 2022년 상반기 매출액 2,817억 원, 영업이익 120억원을 기록해 전년 동기대비 매출액은 1.2% 증가하고 영업이익은 10.9% 감소했다고 밝혔다.

애경산업의 2022년 2분기 매출액은 1,418억 원, 영업이익은 42억원을 기록해 전년 동기 대비 각각 0.8%, 27.9% 감소했다.

2분기 중국 봉쇄, 국내외 경기 악화 등 어려운 사업환경 속에서도 국내외 디지털 채널 강화 및 글로벌 영역 확장, 포트폴리오 다변화를 통해 이를 극복했다.

화장품사업의 상반기 매출액은 996억원, 영업이익은 110억원을 기록해 전년 동기 대비 각각 10.2%, 31.2% 감소했다. 중국 내 코로나19의 재확산 및 도시 봉쇄 영향으로 중국 실적에서 어려움을 겪었다. 반면 중국 외 글로벌 시장에서 인지도 확대 및 매출 성장을 통해 글로벌 포트폴리오를 다변화 하고 있다. 또한 국내 시장은 사회적 거리두기 완화 및 야외 활동 증가에 맞춰 마케팅 전략을 강화하고, 여름 시즌 대비 제품 출시를 통해 매출 회복 추세를 보이고 있다.

생활용품사업의 상반기 매출액은 1,821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8.8% 증가하고, 영업이익은 10억원을 기록해 흑자전환했다. 세탁세제 ‘리큐’, 섬유유연제 ‘르샤트라’ 등 홈케어 브랜드의 시장 점유율 상승과 프리미엄 브랜드 강화를 통해 전년 동기 대비 매출액과 영업이익이 개선되는 성과를 얻었다. 특히 케라시스, 샤워메이트 등 퍼스널 케어 브랜드를 중심으로 글로벌 진출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

애경산업은 지속되는 국내외 경기 악화를 극복하기 위해 국내외 디지털 채널 강화 및 글로벌 확장, 포트폴리오 다변화를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윤선영 기자  ysy@geniepark.co.kr

<저작권자 © 제니파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선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쥬스투클렌즈 ‘비니거 콤부차 라인’ 비건 인증 리뉴얼
쥬스투클렌즈 ‘비니거 콤부차 라인’ 비건 인증 리뉴얼
동국제약 창립 54주년 기념 센텔리안24 한정판 패키지 선보여
동국제약 창립 54주년 기념 센텔리안24 한정판 패키지 선보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