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종합
지역경제 이끄는 스타기업, 매출 성장 7배 높아코씨드바이오팜, 기업 성정전략 수립 지원 통해 시제품 제작 성공
  • 윤선영 기자
  • 승인 2021.05.26 16:26
  • 댓글 0

 

[주간코스메틱 윤선영 기자] 중소벤처기업부가 선정한 스타기업이 지역경제를 이끌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중기부는 지역 스타기업 육성사업 수혜를 받은 600개 기업(2018~2020년)이 일반 중소기업 대비 3배 이상의 고용 창출, 7배 이상의 매출 성장, 6배 이상의 매출액 대비 연구개발 투자 비중을 보였다고 25일 밝혔다.

‘지역 스타기업 육성사업’은 지난 2018년 2월 발표된 ‘국가균형발전 비전과 전략’ 중 일자리가 생겨나는 지역산업 3대 혁신 과제에 포함돼 시작됐다.

비수도권 지역에 소재하는 중소기업 중에서 최근 3년간 평균 매출액 50억~400억원, 매출 증가율, 연구개발 투자 비중 등이 높은 혁신성장기업을 선정한다. 중기부는 2018년부터 매해 200개사를 선정해 왔으며 올해도 200개사를 선정했다.

각 지자체 주도로 선정되는 지역 스타기업들은 산업·환경 변화에 선제적 대응을 위해 교수 등 전문가를 전담 연구과제 관리자(PM)으로 매칭해 기술개발, 사업화, 수출역량 강화 등을 지원받는다.

지난해 지역 스타기업에 선정된 화장품 제조회사 코씨드바이오팜(충북)은 기업 성장전략 수립과 제품화 지원을 통해 스킨케어 제품의 브랜드 개발과 시제품 제작에 성공해 런칭에 성공할 수 있었다.

지원을 통해 스킨케어 제품 ‘낫씨백(NOT SEE BACK)’ 브랜드 개발과 시제품 제작에 성공했으며 이와 함께 연구개발을 통해 화장품을 넘어 기능성식품, 원료의약품 분야까지 사업 확장을 통해 지역 주력산업 분야의 스타기업으로 발전이 기대되고 있다.

중기부는 추후 울산지역 스타기업의 선정이 완료되면 총 200개사의 본격적인 지원이 6월부터 계획되어 있다.

우경필 중기부 지역기업육성과장은 “스타기업 사업은 광역 지자체가 발굴한 기업을 중앙 정부가 함께 집중 지원하는 지역경제 협력모델로서 의미가 있다”며 “향후 스타기업들이 지역주력산업을 선도할 수 있도록 새로운 프로그램을 마련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윤선영 기자  ysy@geniepark.co.kr

<저작권자 © 제니파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선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LG생활건강, 2분기 매출 사상 최대 실적 달성
LG생활건강, 2분기 매출 사상 최대 실적 달성
‘쿨링 없인 못 살아’ 머리부터 발끝까지 쿨링 뷰티템 인기
‘쿨링 없인 못 살아’ 머리부터 발끝까지 쿨링 뷰티템 인기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