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종합
LG생활건강, 국내 화장품 기업 코로나19 관심도 1위글로벌빅데이터연구소, 2020년~2021년 각 12개 채널 22만 개 사이트 빅데이터 분석
  • 윤선영 기자
  • 승인 2021.05.18 18:09
  • 댓글 0

 

[주간코스메틱 윤선영 기자] 코로나19 확진자수가 연일 700명 안팎으로 발생하면서 대확산 우려가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국내 주요 3개 화장품사를 대상으로 올 2~4월 '코로나19' 정보량을 조사한 결과 'LG생활건강'의 관심도가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18일 글로벌빅데이터연구소(소장 김다솜)가 뉴스·커뮤니티·블로그·카페·유튜브·트위터·인스타그램·페이스북·카카오스토리·지식인·기업/조직·정부/공공 등 12개 채널 22만개 사이트를 대상으로 2020년 2~4월과 2021년 2~4월 두 기간을 대상으로 국내 주요 3개 화장품사의 '코로나19' 키워드의 포스팅 수를 분석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밝혔다.

분석대상 업체는 관심도(정보량) 순으로 ▲LG생활건강(부회장 차석용) ▲아모레퍼시픽(회장 서경배, 대표 안세홍) ▲애경(애경산업 부회장 채동석, 대표 임재영) 등 총 3곳이다.

정보량 검색시 '화장품 회사' 이름과 코로나19' 키워드간 한글 기준 15자 이내만을 결과값으로 도출하도록 했기 때문에 실제 정보량은 달라질수도 있다.

분석 결과 올해 온라인 게시물 수를 의미하는 정보량이 가장 많은 화장품사는 'LG생활건강'으로 총 2109건을 기록했다.

LG생활건강의 지난해 정보량은 3242건이었으나 올해는 1133건, 34.95%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올 2~4월 관심도 2위는 '아모레퍼시픽'으로 2075건을 기록했다. 아모레퍼시픽은 지난해 같은 기간에는 3284건으로 1위를 기록했으나 올해는 1209건, 36.81% 감소하면서 LG생활건강에 관심도 1위 자리를 내주었다.

'애경'은 올해 748건으로 3개사중 가장 적었으나, 전년 동기비 감소율은 25.42%(-255건)로 가장 낮아, 꾸준함을 보여줬다.

글로벌빅데이터연구소의 한 관계자는 "최근 방역활동이 체계화되면서 새 이슈 부족으로 재계의 코로나19 정보량은 자연스레 크게 줄었으나 화장품업계의 경우 감염병에 대한 관심도는 타업종 대비 높은 편"이라고 밝혔다.

 

 

윤선영 기자  ysy@geniepark.co.kr

<저작권자 © 제니파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선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1217 K-Beauty '퍼스트 에센스'
1217 K-Beauty '퍼스트 에센스'
세포라, 쿨썸머 빅세일 ‘미드이어 세일’ 6월 30일까지 진행
세포라, 쿨썸머 빅세일 ‘미드이어 세일’ 6월 30일까지 진행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