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이슈
화장품 수출 코로나 19 뚫고 훨훨3월 화장품 수출 8억7천만불 작년 9월 월간 최대 기록 경신
  • 정부재 기자
  • 승인 2021.05.07 11:09
  • 댓글 0

[주간코스메틱 정부재 기자] 화장품 수출이 꾸준히 증가 추세다.

한국보건산업진흥원(원장 권순만, 이하 진흥원)이 최근 발표한 2021년 3월 월간 보건산업 수출 실적자료에 따르면 2021년 3월 보건산업 수출액은 총 23.9억 달러로 전년 동월 대비 31.2% 증가했다.

산업별로는 의약품(9.7억 달러, +41.3%), 화장품(8.7억 달러, +13.9%), 의료기기(5.5억 달러, +48.1%) 순으로 수출액이 많았다.

보건산업 수출은 ’19.9월 이후 19개월 연속(’19.9월~’21.3월) 플러스 성장을 유지하고 있으며, 11개월 연속(’20.5월~’21.3월) 30% 이상 증가세를 이어가고 있다.

특히 3월 화장품 수출액은 지난해 9월 기록한 최고치(8.3억 달러)를 넘어서며 6개월 만에 다시 한 번 월간 최대 수출액(8.7억 달러)을 기록했다.

국가별 보건산업 수출 순위는 중국(5.6억 달러, +16.8%), 독일(3.2억 달러, +66.6%), 일본(2.1억 달러, +43.0%), 미국(1.8억 달러, △0.8%) 등 순으로 나타났다.

수출 상위국 중 중국, 독일, 일본 등은 보건산업 전 분야에 걸쳐 모두 안정적 수출 성장세를 보인 반면, 미국은 의약품 수출이 전년 동월대비 36.1% 감소(0.8억 달러→0.5억 달러)하며 수출순위가 1단계 떨어진 것(3위→4위)으로 나타났다.

또한 슬로바키아는 의약품 중 면역물품* 수출(0.9억 달러)이 큰 폭으로 증가하면서 순위가 급등(97위→5위)하였다.
품목별 수출순위는 ‘면역물품’(5.2억 달러, +565.6%), ‘기초화장용제품류’(4.2억 달러, +17.8%), ‘기타 인체세정용’(2.0억 달러, +30.1%) 등 순으로 나타났다.

품목별로는 ‘면역물품(바이오의약품)’이 4달 연속(’20.12월~’21.3월) 수출 1위 자리를 지켰으며, 지난해 감염병 확산으로 저조했던 임플란트*의 수출이 최대 수출국인 중국을 중심으로 회복세가 뚜렷이 나타나며 코로나19 이전 수준을 상회하는 특징을 보였다.

보건산업 누적 수출액(‘21.1~3월)은 63.6억 달러로 전년 동기대비 45.8% 증가하였으며, 월평균 수출액은 21.1억 달러로 ’20년 연평균 수출액(18.1억 달러)보다 3.1억 달러 많은 수치로 순항을 이어가고 있다.

산업별로는 의약품(26.5억 달러, +58.8%), 화장품(22.4억 달러, +28.0%), 의료기기(14.6억 달러, +55.5%) 순을 기록했다.

진흥원 산업통계팀 신유원 팀장은 “코로나19 확산으로 국내 수출에 본격적으로 영향을 주었던 지난해 3월 이후 1년이 지난 시점에도 보건산업 수출은 꾸준한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으며, 보건산업이 수출 주력 품목으로써 성장 궤도에 올라설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해야 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정부재 기자  boojae@geniepark.co.kr

<저작권자 © 제니파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부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코스메카코리아, 산업집적지 경쟁력강화사업 우수성과 사례 선정
코스메카코리아, 산업집적지 경쟁력강화사업 우수성과 사례 선정
피부와 바다 환경 모두 지키는 ‘데일리 카밍 선스크린’
피부와 바다 환경 모두 지키는 ‘데일리 카밍 선스크린’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