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종합
대봉엘에스, 2021년 글로벌 강소기업 선정핵심 기술의 우수성, 독자적 기술력 등 산업 발전 기여 인정
  • 윤선영 기자
  • 승인 2021.05.03 17:05
  • 댓글 0

 

[주간코스메틱 윤선영 기자] 화장품소재 및 원료의약품 전문기업 대봉엘에스(대표 박진오)가 세계 시장을 선도할 유망 기업으로 평가받아 중소벤처기업부로부터 ‘2021년도 글로벌 강소기업’에 지정됐다.

대봉엘에스는 ▲수출 역량 ▲기업 역량 ▲성장 가능성 ▲고용 영향 등 글로벌 강소기업 자격 요건에 부합하는 기업의 우수성과 혁신성을 입증해 중기부, 지방자치단체, 민간금융기관으로부터 해외 마케팅 및 연구개발(R&D)에 관한 지원 혜택을 2024년까지 받게 된다.

또한 해외마케팅 및 지역자율 프로그램, 기술개발·산학연 협업·수출지향형·해외인증규격 적합제품 기술개발 등 다양한 우대 혜택을 누리게 된다.

1986년 설립된 대봉엘에스는 화장품원료 더블생녹차수와 원료의약품 고혈압, 호흡기 치료제 등 주요 품목으로 생산하고 있는 기업이다.

현재 대봉엘에스는 13개국, 총 27개의 거래처를 보유하고 있으며 매년 수출이 증가하고 있는 상황이다. 또한 R&D 투자비율은 2020년 전년대비 7.8% 증가, 지난 3년간 국내외 특허출원 68건, 특허등록 30건 등 지식재산경영 기업으로 거듭나고 있다.

대봉엘에스는 특히 화장품소재 및 원료의약품 핵심 기술의 우수성, 독자적인 기술력 등 산업 발전에 기여한 점을 이번 심사에서 높게 평가받았다.

대봉엘에스는 수출 확대를 위해 PCHI china, In-cosmetics korea, Incosmetics Asia 등 국제 전시회와 해외 대리점 세미나 등 활발한 온 오프라인 세미나 활동을 독자적인 마케팅 전략을 통해 우수성을 알릴 예정이다.

대봉엘에스 관계자는 “화장품 소재는 천연 추출물 개발 기술을 위주로 바이오컨버전 기술 등 신규 천연물 추출 기술을 통한 ECO-FRIENDLY 소재 개발에 집중하고 있고, 원료의약품은 특허를 기반하여 개발한 기술 및 이를 통한 신규 제품의 개발을 통해 적극적인 마케팅 활동과 함께 일본을 위주로 동남아 및 유럽지역으로 시장을 확대할 예정이다”라면서 “글로벌 강소기업 지정으로 의약품, 화장품 수출 관련해서 좋은 기회가 될 것이다. 신규 합성 제법, 개량신약의 의약품 소재 기술 이전 등 제품 및 기술 수출을 위해 전사적으로 매진하겠다”라고 전했다.

 

윤선영 기자  ysy@geniepark.co.kr

<저작권자 © 제니파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선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한국콜마홀딩스, 자율준수 프로그램 강화 선포식 개최
한국콜마홀딩스, 자율준수 프로그램 강화 선포식 개최
4050 여성 피부를 위한 맞춤 안티에이징 홈케어
4050 여성 피부를 위한 맞춤 안티에이징 홈케어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