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종합
한국콜마, 35가지 피부색 표현 가능한 기술로 글로벌 시장 공략최신 색조 상품 한곳에서 만날 수 있는 ‘메이크업스튜디오’ 개장
  • 윤선영 기자
  • 승인 2021.03.08 14:06
  • 댓글 0

[주간코스메틱 윤선영 기자] 한국콜마가 메이크업 신기술로 글로벌 시장 공략에 나서고 있다.

한국콜마는 최근 전 세계 인종 피부색에 맞춰 35개의 색상과 밝기 선택이 가능한 리퀴드(액체) 파운데이션 개발을 완료했다고 8일 밝혔다.

이번에 개발한 리퀴드 파운데이션의 가장 큰 특징은 국내는 물론 해외 소비자들도 자신의 취향의 맞춰 선택을 할 수 있도록 35개의 색상을 구현했다는 점이다. 전 세계 어떤 시장에서도 소비자가 원하는 퍼스널 컬러를 선택할 수 있게 됐다는 것이다.

베이스메이크업 제품인 리퀴드 파운데이션은 일반적으로 색상을 짙게 만들수록 색을 표현하는 분말 파우더의 함량을 높여야 한다. 하지만 파우더의 함량이 증가할수록, 분말의 뭉침 현상이 발생해 사용감이 거칠어지고 피부에 발리는 화장이 두꺼워지는 단점이 있었다.

한국콜마는 이 뭉침 현상을 분말 파우더를 균일하게 분산 안정화시키는 자체 개발 공정 시스템을 통해 해결했다. 약 10개월의 연구개발 끝에 기존 18가지 색에서 35개 색으로 확대하는 것에 성공했다.

마스크 일상화에 따른 국내외 소비자들의 니즈를 반영해 '지속력'도 강화했다. 고정력이 강한 필름형성제를 사용해 외부 충격으로부터 메이크업이 무너지는 현상을 막아냈다. 필름형성제는 화장품이 피부에 잘 밀착될 수 있도록 피부 위에 얇은 막을 형성시켜 오랜 시간 동안 외부 자극이나 마찰로부터 메이크업을 보호하는 역할을 한다.

글로벌 시장을 겨냥하고 있는 이 제품은 지난 2월 글로벌 고객사를 통해 전 세계 최대 화장품 시장인 미국 시장에 진출했다. 현재는 미국 시장에 이어 유럽 시장 진출도 준비 중이다.

한국콜마는 최근 종합기술원 1층에 최신 색조 화장품을 한번에 만날 수 있는 ‘메이크업스튜디오’도 개장했다.

일반 소비자들이 화장품을 체험하고 구매 시 찾는 플래그십스토어 컨셉으로 구성된 이 곳에는 베이스메이크업, 아이메이크업, 립메이크업 등 색조화장품 200여개의 품목이 전시되어 있다. 현재의 트렌드를 반영한 품목들은 물론 한국콜마의 최신 색조 화장품 기술이 반영된 미래 지향적인 품목들까지 만날 수 있다. 특히 품목을 개발하거나 관여한 메이크업연구소의 연구원들에게 직접 제품에 대한 설명과 상담을 받을 수 있다는 것이 특징이다.

한국콜마 관계자는 “앞으로 국내를 넘어 글로벌 메이크업 시장의 선두 기업으로서 소비자들의 니즈를 반영해 시장을 선도할 수 있는 새로운 제품 개발에 힘쓰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윤선영 기자  ysy@geniepark.co.kr

<저작권자 © 제니파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선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한국콜마홀딩스, 자율준수 프로그램 강화 선포식 개최
한국콜마홀딩스, 자율준수 프로그램 강화 선포식 개최
4050 여성 피부를 위한 맞춤 안티에이징 홈케어
4050 여성 피부를 위한 맞춤 안티에이징 홈케어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