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이슈
국회 K-뷰티포럼 20일 출범김상희 부의장, “K뷰티 산업, 팬더믹 극복하고 도약할 수 있도록 지원"
  • 정부재 기자
  • 승인 2020.11.19 15:21
  • 댓글 0
김상희 국회 부의장

[주간코스메틱 정부재 기자] ‘K-뷰티’로 전 세계에 알려진 우리 화장품 산업의 재도약을 지원하기 위해 국회 포럼이 출범한다. 

김상희 국회부의장이 주도하는 ‘K-뷰티포럼’이 내일(20일) 국회의원회관에서 출범식을 가진다.

국회 K-뷰티포럼(대표의원: 김상희)에는 고영인, 김성원, 김원이, 김진애, 배현진, 송기헌, 신현영, 양경숙, 이수진(동작을), 이 영, 이종성, 전혜숙, 정춘숙 의원이 회원으로 참여 한다.(가나다순)

국회 김상희 부의장은 포럼 출범에 앞서 “우리나라 화장품 산업은 세계 4위의 수출 강국으로 성장했지만, 코로나19 팬데믹을 맞으며 수출 위주의 화장품 산업이 큰 위기를 겪고 있다”라며, “20대 국회에서 대표로 활동하던 ‘헬스&뷰티 발전포럼’을 21대 국회에서 ‘K-뷰티포럼’으로 새롭게 발족해 어려운 상황에 처한 화장품산업이 재도약하도록 국회 차원에서 연구와 지원을 하고자 한다”고 출범 배경을 설명했다.

11월 20일 오후 2시 국회의원회관 제1소회의실에서는 국회와 정부, 학계, 관련 협회, 기업이 참여해 ‘국회 K-뷰티포럼 출범식’과 함께, ‘언택트 시대, 화장품 산업 현황과 미래’라는 주제로 정책 세미나도 개최된다.

대한화장품학회 조완구 회장이 좌장을 맡는 세미나는 ▲코트라 김상묵 혁신성장본부장이 ‘언택트 시대, 글로벌 화장품 소비트랜드와 시장 진출 방안’, ▲한국화장품중소기업수출협회 박진영 회장이 ‘코로나-19로 인한 화장품 수출 애로사항과 정책제언’을 주제로 발제할 예정이다.

국회 김상희 부의장은 출범세미나 개최에 앞서 “K-뷰티포럼 출범세미나를 통해 한국의 화장품 산업이 코로나19라는 큰 벽을 넘어 한 단계 더 도약할 수 있도록 입법부, 정부, 학계, 산업계가 함께 머리를 맞대고 논의해 다양한 해법을 찾을 수 있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 화장품은 K-POP, K-DRAMA 등 한류 콘텐츠의 글로벌 시장 진출과 함께 세계 시장에서도 4대 화장품 수출 강국으로 부상하였다. 해외 수출은 2019년 기준 65억 2천만 달러로 최근 5년간 매년 평균 26%의 높은 성장세를 보여왔다. 국내 화장품 제조 및 책임판매업체는 약 23,000여 곳으로 직접 종사자만 약 36만 명에 이른다.

 

 

정부재 기자  boojae@geniepark.co.kr

<저작권자 © 제니파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부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코스메카코리아, 산업집적지 경쟁력강화사업 우수성과 사례 선정
코스메카코리아, 산업집적지 경쟁력강화사업 우수성과 사례 선정
피부와 바다 환경 모두 지키는 ‘데일리 카밍 선스크린’
피부와 바다 환경 모두 지키는 ‘데일리 카밍 선스크린’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