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이슈
맞춤형화장품 조제관리사 합격률 22.5%식약처, 올해 조제관리사 3,694명 배출…2021년 3월·9월 자격시험 시행
  • 정부재 기자
  • 승인 2020.11.06 09:30
  • 댓글 0

[주간코스메틱 정부재 기자] 올해 1월부터 시행중인 맞춤형화장품 조제관리사 국가자격시험 합격률이 22.5%로 나타났다.

식약처에 따르면 지금까지 총 3회 치러진 맞춤형화장품 조제관리사 국가자격시험에 1만6,432명이 응시해 이중 3,694명이 합격했다. 최종 합격률은 22.5% 수준이다.

맞춤형화장품 조제관리사 국가자격시험 합격율   [자료:식약처]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지난 10월 17일 실시한 2020년 제2회 맞춤형화장품 조제관리사(이하 ‘조제관리사’) 국가 자격시험 합격자를 11월 6일 발표했다.

이번 시험은 전국 38개 고사장에서 총 6,720명이 응시하였으며, 이 중 679명이 합격(합격률 10.1%)했다. 응시생 연령대는 10대부터 70대까지 다양하였으며, 20대가 34%로 가장 많았고, 30대 28%, 40대 22% 순이며 지역별로는 서울, 경기, 부산 순으로 많았다.

자영업, 회사원, 학생 등 다양한 직업군이 응시하였고 합격자는 회사원(48%)이 가장 많았으며, 학생(15%)이 뒤를 이었다. 올해부터 치러진 조제관리사 자격시험은 현재까지 세 차례 걸쳐 총 3,694명의 조제관리사를 배출한 상태다.

2021년에도 3월 6일(3회)과 9월 4일(4회), 반기별 1회씩 두 차례에 걸쳐 조제관리사 자격시험이 시행될 예정이다.
시험계획은 시험 90일 전에 공고하며, 자세한 내용은 식약처 누리집(mfds.go.kr)과 조제관리사 자격시험 누리집(ccmm.kpc.or.kr)을 통해 알릴 예정이다.

식약처에서는 조제관리사 전문 인력 양성을 위해 올해 말에 학습 가이드를 제공하고, 내년 상반기에는 온라인 교육 동영상을 개발·배포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조제관리사가 맞춤형화장품 판매장 뿐만 아니라 일반 화장품 영역에서도 전문 인력으로 활용될 수 있도록 화장품 책임판매관리자 자격 기준으로 인정하는 화장품법 시행규칙 개정을 추진하고 있다.

식약처는 올해 본격적으로 시행된 맞춤형화장품 제도가 안정적으로 정착될 수 있도록 제도적 보완을 지속할 것이며, 소비자에게 안전하고 우수한 제품을 공급하고 K뷰티 성장의 새로운 동력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지원과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는 입장이다.

아울러, 조제관리사가 화장품 산업 발전을 위한 고급의 전문 인력으로 현장에서 활용될 수 있도록 조제관리사 제도 활성화 및 역할 확대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고 밝혔다.

맞춤형화장품 조제관리사는 맞춤형화장품 판매장에서 개인의 피부상태·선호도 등을 반영하여 개인별 진단결과에 따라 화장품의 내용물에 색소, 향료 등 원료를 혼합하거나 화장품을 나누어 담는 역할을 전문적으로 담당한다.

정부재 기자  boojae@geniepark.co.kr

<저작권자 © 제니파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부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이니 슈퍼빅세일’ 광고 영상 속 신예은 미모 화제
‘이니 슈퍼빅세일’ 광고 영상 속 신예은 미모 화제
맥스클리닉, 프로 히알루론 아이 세럼 출시
맥스클리닉, 프로 히알루론 아이 세럼 출시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