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이슈
베트남에서 K-뷰티 열기 확인진흥원, 국제 컨퍼런스 현지 진출 가능성 확인
  • 정부재 기자
  • 승인 2017.06.23 19:29
  • 댓글 0
   
 
[주간코스메틱 정부재 기자] 진흥원이 베트남에서 전문가용 화장품 및 뷰티교육기관의 현지 진출 가능성을 모색하는 컨퍼런스를 성황리에 개최했다. 
 
한국보건산업진흥원(원장 이영찬)은 6월 15일 베트남 호치민시 SECC(Saigon Exhibition Convention Center)에서 「K-뷰티 글로벌 역량강화 컨퍼런스」를 성황리에 마쳤다고 밝혔다. 
 
이번 컨퍼런스는 메콩강 유역의 베트남, 캄보디아, 라오스, 미얀마를 아우르는 베트남 최대 규모의 뷰티박람회인 메콩박람회와 한국의 170개 업체가 참여한 K-뷰티 엑스포 베트남(K-BEAUTY EXPO VIETNAM)'이 동시에 열린 기간(6월 15일~17일)중 개최되어 한류 문화의 저변 확산과 이를 통한 K-뷰티 일자리창출을 위해 기획됐다.
 
이번 컨퍼런스에서는 서경대학교 미용예술학과 교수들과 이철헤어커커 및 준오헤어의 유명 강사들이 그리에이트, 나산, 나눌, 머스테브, 브리티시엠, 진민 등의 제품들을 이용하여 다양한 최신 K-뷰티 트렌드를 직접 시연하는 시간을 가졌다. 
 
컨퍼런스 직후 현지 참석자들은 SNS 등을 통해 K-뷰티에 대한 뜨거운 관심을 보였고, 베트남 현지 언론들도 강사들을 대상으로 인터뷰 요청을 하는 등 베트남에서 K-뷰티 스타일에 대한 높은 관심을 확인할 수 있었다는 후문이다. 
 
   
 
현지 빅바이어인 Mr. Pham Dinh Trong은 컨퍼런스를 참관한 후 “베트남에서 K-뷰티 관련하여 대규모 행사는 이번이 처음”이라며 “컨텐츠, 프로그램 준비, 진행 등이 훌륭했고 기회가 된다면 하노이에서 한번 더 진행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또한, 진흥원이 컨퍼런스에 참여한 9개 업체들에게 지원한 공동부스에서는 매일 3회 미니트렌드쇼를 진행하여 큰 호응을 얻었고, 박람회 기간동안 총 23회의 바이어상담회도 개최했다.
 
진흥원 관계자는 "이번 행사는 한류의 영향으로 K-뷰티의 경쟁력이 강화되고 있는 시기를 맞아 제품과 교육, 인력 세가지 콘텐츠를 합친 새로운 K-뷰티 비즈니스 모델이 필요하다는 판단아래 기획됐다"며 "선진국에 비해 전문가제품개발 및 시장진출이 미흡한 상황에서 이번 컨퍼런스를 계기로 한국의 프로페셔널 제품들이 동남아시장으로 진출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K-뷰티 글로벌 역량강화 국제 컨퍼런스는 오는 9월 태국 ‘비욘드뷰티 아세안 방콕’ 기간 중 추가로 개최할 예정이다. K-뷰티 교육컨텐츠 및 전문가화장품 해외진출 등에 관한 사항은 진흥원 뷰티화장품사업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정부재 기자  boojae@geniepark.co.kr

<저작권자 © 제니파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부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로레알, CES 2022에서 ‘컬러소닉’과 ‘컬러라이트’ 공개
로레알, CES 2022에서 ‘컬러소닉’과 ‘컬러라이트’ 공개
[인사] 코스메카코리아 2022년 정기 인사
[인사] 코스메카코리아 2022년 정기 인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