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종합
바이오일레븐 ‘바유(Ba.U)’ 중국 진출유산균 전문 코스메틱 브랜드로 시장 공략
  • 이원식 기자
  • 승인 2017.01.24 12:52
  • 댓글 0

[주간코스메틱 이원식 기자] 프로바이오틱스 유산균 전문 기업 바이오일레븐이 자사의 유산균 전문 코스메틱 브랜드 ‘바유(Ba.U)’가 중국 시장에 진출 한다고 밝혔다.

‘바르는 유산균’이라는 뜻의 ‘바유’는 국내 론칭 두 달여 만에 중국 인터넷 전자상거래 사이트인 ‘타오바오’를 통해 중국에 진출하게 됐다. 타오바오는 중국 인터넷 그룹 알리바바가 운영하는 중국 최대의 인터넷 쇼핑몰로 많은 중화권 소비자들이 이용하고 있다.

바유는 타오바오 사이트 내 한국 신제품 노출 샵에서 판매되고 있다. 바유 스킨 릴리프 로션의 경우 이미 초도 제작물량의 70%에 수량이 납품 결정됐다. 해당 샵 운영자가 실제로 사용해보고 품질을 인정하면서 판매가 진행될 수 있었다.

‘바유’는 바이오일레븐의 부설연구소인 김석진좋은균연구소의 노하우와 기술력을 총 집합했다. 김석진좋은균연구소가 프로바이오틱스 유산균 전문 연구소인 만큼 피부에 유익한 독자 성분과 프로바이오틱스 테크놀로지를 결합, 공인된 국내 피부 임상 기관을 통해 효능과 안전까지 입증한 전문적인 유산균 코스메틱 브랜드로 기존 화장품 브랜드와의 차별성을 두고 있다.

특히 전제품 피부 자극 테스트를 완료 했으며, ‘바유 스킨 릴리프 로션’은 보습 개선 테스트, ‘바유 딥 스킨 릴리프 크림’은 보습 개선 테스트와 피부장벽 강화 테스트까지 완료했다.

이원식 기자  wslee6@geniepark.co.kr

<저작권자 © 제니파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원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K-뷰티 위기 돌파구 규제혁신에서 찾는다
K-뷰티 위기 돌파구 규제혁신에서 찾는다
아모레퍼시픽, RE100 리더십 어워드 수상 
아모레퍼시픽, RE100 리더십 어워드 수상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