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종합
아모레퍼시픽-SK텔레콤 빅데이터 MOU신제품 연구, 고객 서비스 개발에 활용
  • 이원식 기자
  • 승인 2017.01.23 09:33
  • 댓글 0

[주간코스메틱 이원식 기자] ㈜아모레퍼시픽(대표이사 심상배)과 ㈜SK텔레콤(대표이사 박정호)은 23일 오전 을지로 SK텔레콤 본사에서 IoT 기반 스마트뷰티 서비스 및 빅데이터 활용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식은 아모레퍼시픽 한상훈 기술연구원장, SK텔레콤 차인혁 IoT사업부문장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 아모레퍼시픽 한상훈 기술연구원장(좌)과 SK텔레콤 차인혁 IoT사업부문장(우)

양사는 업무협약 체결을 통해 IoT 기반 스마트 뷰티 서비스 및 빅데이터 활용을 위해 적극 협력하기로 뜻을 모았으며, 우선 SK텔레콤의 IoT 전용망을 활용해 아모레퍼시픽의 매장, 고객 등에 적용할 수 있는 서비스를 발굴해나갈 예정이다. 이후 아모레퍼시픽은 SK텔레콤과의 협업을 통해 수집된 빅데이터를 분석해 장기적으로 신제품 연구 및 차별화된 고객 서비스 개발에 활용한다는 방침이다.

아모레퍼시픽 한상훈 기술연구원장은 이날 협약식에서 “아모레퍼시픽이 구축해 온 연구 개발 역량과 뷰티 사업 노하우를 SK텔레콤이 보유한 IoT 및 빅데이터 분야의 기술력과 결합하여 고객에게 보다 새로운 차원의 경험을 제공하고자 한다”며 “앞으로도 아모레퍼시픽은 기존의 패러다임을 넘어 이종 협업을 시도하는 등 업계의 변화를 선도하며 아름다움으로 전 세계를 변화시키기 위한 의미있는 도전을 이어갈 것”이라고 의지를 밝혔다.

SK텔레콤 차인혁 IoT사업부문장도 “IoT와 빅데이터 분야에서의 양사간 지속적인 협력을 통해 고객들이 만족할 수 있는 고부가 서비스를 제공하는 한편, 상호간 시너지를 극대화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아모레퍼시픽 기술연구원은 지난 1954년 화장품 업계 최초로 연구실을 개설한 이래 여러 기술 혁신을 선도해온 바 있으며, 다양한 국내외 연구기관들과 폭넓은 연구 네트워크를 구축해 고객과 시장 동향에 빠르게 대응하기 위한 노력을 이어가고 있다.

이원식 기자  wslee6@geniepark.co.kr

<저작권자 © 제니파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원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샬롯 틸버리, 연말 홀리데이 선물 추천
샬롯 틸버리, 연말 홀리데이 선물 추천
메디힐 ‘2022 올리브영 어워즈’ 마스크팩 부문 1위 차지
메디힐 ‘2022 올리브영 어워즈’ 마스크팩 부문 1위 차지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