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종합 핫 이슈
쇼호스트 유난희 CJ오쇼핑 컴백‘억 단위 분당 매출’ 연 주인공… 20년 ‘신뢰’ 강점
  • 오선혜 기자
  • 승인 2014.08.27 10:13
  • 댓글 0

“쇼호스트는 판매하는 사람만 되어서는 안 된다…
순간의 매출을 올리는데 급급하기 보다자세한 정보와 믿음을 줘야 한다.”
“쇼호스트는 고객과 함께 같은 물건을 쓰면서 공감하고 기뻐하고 슬퍼하는 사람이다.”
- 쇼호스트 유난희

최초 쇼호스트로 홈쇼핑 20년 역사를 써온 산증인이자 처음으로 자신의 이름을 내건 프로그램을 런칭하고 전문직으로서 쇼호스트 제도를 정착시킨 장본인, 유난희 쇼호스트가 9월 CJ오쇼핑으로 컴백한다.

CJ오쇼핑(대표 이해선/변동식)은 최초의 TV홈쇼핑인 HSTV(현 CJ오쇼핑)의 공채 1기 쇼호스트 출신으로 우리(현 롯데홈쇼핑), 홈쇼핑, GS홈쇼핑을 두루 거친 유명 쇼호스트 유난희가 CJ로 복귀한다고 밝혔다.

CJ오쇼핑 TV사업본부 이인수 부사장은 “유난희 쇼호스트는 우리나라에서 그 누구보다 오랫동안 소비자와 신뢰를 쌓아온 전문가다”며 “CJ오쇼핑에서 유난희 쇼호스트는 중장년 여성 고객들과 그녀만의 스타일 노하우를 공유하며 세련되고 품격있는 트렌드를 이끌어나갈 예정으로 40~50대 여성소비자를 타깃으로한 고품격 프로그램을 준비 중이다”고 말했다.

이번 유난희 쇼호스트의 합류로 CJ오쇼핑은 기존의 ▷최현우 ▷김민향 ▷임세영 ▷류재영 ▷한창서 등 간판 쇼호스트 라인업을 한층 강화하게 됐다.

유난희 쇼호스트는 1995년 HSTV(현 CJ오쇼핑) 입사 후 현재까지 현업에서 활동하며 홈쇼핑 20년 역사를 함께한 쇼호스트계의 살아있는 전설이다. 그는 쇼호스트로서의 전문성을 인정받아 처음으로 자신의 이름을 건 프로그램을 론칭하고 쇼호스트 프리랜서 제도를 정착시킨 장본인이다.

또 국내 최초로 분당 매출 1억원을 기록하며 ‘억단위 분당 매출시대’를 연 주인공이기도 하다. 유난희 쇼호스트의 연간 평균 매출액은 약 2000억원에 달하며 20년간 누적 판매액만 수 조원에 이른다.

유난희 쇼호스트는 목소리 톤을 낮춰 차분하고 진중하게 메시지를 전달하는 방식으로 상품에 대한 정확한 사실은 물론 자신만의 스토리를 통한 방송 진행으로 상품의 내적 가치를 전달한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1만2천여명의 팔로워를 가진 파워 트위터리언이기도 한 그는 매니아 층이 두텁기로도 유명하다.

CJ오쇼핑과의 재결합에 대해 유난희 쇼호스트는 “17년만에 친정복귀라 더 설레인다”며 ”끊임없이 도전하고 혁신을 추구하는 CJ오쇼핑의 열정과 의지가 CJ오쇼핑 복귀를 결심하게 된 이유다”고 강조했다.

한편, 유난희 쇼호스트는 오랜 쇼호스트 경력을 토대로 저술활동도 활발히 하고 있다. 2003년 <명품 골라주는 여자>와 2005년 <아름다운 독종이 프로로 성공한다>, 2008년 <유난희의 쇼핑가이드>를 비롯해 올해 5월에는 명품의 진정한 가치를 되돌아보는 명품 에세이집 <여자가 사랑하는 명품>을 펴내기도 했다.

오선혜 기자  oh@geniepark.co.kr

<저작권자 © 제니파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선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이탈리아 최신 뷰티 트렌드 선보인 ‘이탈리안 뷰티 데이즈’ 성료
이탈리아 최신 뷰티 트렌드 선보인 ‘이탈리안 뷰티 데이즈’ 성료
트리셀, 어메니티 전문 브랜드 ‘언밸런스’ 론칭
트리셀, 어메니티 전문 브랜드 ‘언밸런스’ 론칭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