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종합
이지엔 ‘크리미 헤어블리치 블랙빼기’ 중국 위생허가 취득염색약‧헤어케어 시장에서 인지도 제고와 매출 증대 기대
  • 윤선영 기자
  • 승인 2022.07.14 10:31
  • 댓글 0

[주간코스메틱 윤선영 기자] 동성제약(대표이사 이양구)이 이지엔(eZn)의 크림 제형 탈색약 ‘크리미 헤어블리치 블랙빼기’에 대해 중국 국가약품감독관리국(NMPA)의 특수화장품 위생허가를 취득했다.

이번 위생허가 취득으로 동성제약은 이지엔 ‘크리미 헤어블리치 블랙빼기’를 중국 온∙오프라인 시장에 제약 없이 확대 판매할 수 있게 되었다. 동성제약은 이지엔 ‘푸딩 헤어컬러’ 염색약을 유통 중인 왓슨스 채널을 포함, 프리미엄 오프라인 유통 채널 6,500곳과 중국 내 주요 전자상거래 플랫폼(징둥, 티몰 등)에 ‘크리미 헤어블리치 블랙빼기’를 런칭할 계획이다.

최근 상하이, 베이징을 포함한 중국 주요 도시의 봉쇄 해제 관련 소식이 들려오면서, 이번 위생허가 취득이 중국 오프라인 매장 확대에도 시너지를 낼 것으로 예측된다. 현지 관계자들 역시 “이번 봉쇄 완화 조치와 ‘크리미 헤어블리치 블랙빼기’ 런칭으로 중국 내 이지엔 제품 판매가 늘어날 것으로 기대된다”며 매출 성장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동성제약은 웨이보, 샤오홍슈, 틱톡, 콰이소우 등 자체 운영 중인 중국의 주요 SNS 채널에 공격적으로 마케팅을 진행하여 하반기 온∙오프라인 매출을 끌어올릴 계획이다.

동성제약 관계자는 “연말까지 중국 내 1만 개 오프라인 매장에 이지엔 브랜드 입점을 목표로 하고 있다”며 “염∙탈색약 뿐만 아니라 손상모에 특화된 헤어케어 라인 ‘닥터본드’의 오프라인 런칭을 앞두고 있어, 중국시장에서 이지엔 브랜드의 인지도 제고, 매출 증대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을 수 있을 것으로 본다”고 자신감을 내비쳤다.

한편 이지엔 ‘크리미 헤어블리치 블랙빼기’는 오일감이 풍부한 크림 제형 탈색약이다. 파우더 제형 대비 모발에 부드럽고 균일하게 발려 얼룩 없이 탈색이 가능하다. 모발 손상이 적어 여러 번 탈색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는데 애쉬 헤어컬러 염색을 위한 이지엔의 히어로 제품으로 주목된다. 혼합용기가 함께 구성되어 있어 셀프 탈색, 탈염에 도전하는 소비자도 손쉽게 사용할 수 있다는 점 역시 장점으로 꼽힌다.

윤선영 기자  ysy@geniepark.co.kr

<저작권자 © 제니파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선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마스크 해제에 스킨케어 뷰티 콘텐츠 주목
마스크 해제에 스킨케어 뷰티 콘텐츠 주목
명동의 봄이 돌아왔다…외국인 뷰티 매출 코로나 이전보다 2배 늘어
명동의 봄이 돌아왔다…외국인 뷰티 매출 코로나 이전보다 2배 늘어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