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종합
팬데믹 저리가라...중국 광저우 전시회 성황코이코, 22개 업체 한국관 구성 참가....전시회 APP 서비스 온라인 플랫폼 연동
  • 정부재 기자
  • 승인 2021.09.07 08:49
  • 댓글 0

[주간코스메틱 정부재 기자]  2021년 제 58회 중국 광저우 국제 미용 전시회가 9월 6일부터 4일까지 3일 동안 중국 광저우 파저우 전시장에서 개최된다.

한국 공식 파트너쉽 자격을 가진 코이코 주관으로 진행된 이번 전시회는 이번 전시회는 9월 전시에 참가하겠다고 신청한 업체는 약 150여 개 사에 달했으나, 중국의 엄격한 비자, 현지 격리 정책과 귀국 후 자가 격리에 대한 부담으로 중국에 현지 법인 혹은 총판이 있는 업체로 한국관을 구성했다.

올해 춘계 18개사에서 22개사로 증가하여 한국관을 구성해서 참가했다.  26곳의 전시관, 총 면적 26만 제곱미터로 아시아 최대 규모를 자랑하는 중국 광둥 국제미용 전시회에는 미용, 화장품 산업군 내 기업들을 비롯해 네일, 헤어, 타투, 스파, 살롱 등 미용 관련 모든 분야의 중국기업 혹은 중국내 법인이 있는 해외 기업이 참가해 관람객들의 눈길을 사로 잡았다.

주최 측 데이터에 따르면 이번 9월 진행된 춘계 광저우 전시회에서는 한국, 일본, 대만, 홍콩, 싱가포르, 말레이시아 등 세계 각국의 기업들이 국가관을 구성해 운영했고 총 2,600여개 기업 및 브랜드가 출품, 60만 명의 방문객을 기록했다고 전했다.

그 중 한국 측 주관사인 코이코는 이번 광저우 전시회에서 총 22개 기업 및 약500제곱 미터의 전시 부스를 운영하며 코로나로 인해 참석하지 못한 국제관을 대표하여 많은 중국기업들이 방문하여 종전 전시회보다 운영 부스가 활성화된 모습을 보였다.

또한 전시회 주최사인 CIBE는 전시회 APP을 개발하여 오프라인 전시회 때, 참가사와 바이어간의 의사소통의 창구를 개발, 활용하도록 하였으며, 특별히 중국의 E-COMMERCE 징동, 타오바오 등과 연결하여 제품의 구매 등 판로 개척에 도움을 줄 수 있도록 했다.

 

이번 9월 광저우 전시회를 코이코 한국관으로 참가한 기업들은 (주)씨앤지,(주)미네랄바이오, (주)봄인터내셔널, 뉴플랜트(주), 대세메디텍, (주)쌤시크코스메틱, (주)바이어비쥬, 아름메디, (주)미네랄하우스,(주)웰빙헬스팜, (주)셀드로우, (주)레베코코, (주)화이트메디앙스,(주)달담, (주)하이알팜, (주)리스프링, 케이에스 상선국제(주), (주)스킨러버,(주)맥바이테크 외 화장품 기업들을 포함하여 아람휴비스(주), (주)웨버인스트루먼트, (주)지티지웰니스 등의 미용기기 기업 또한 해외 바이어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코이코 김 수 대표는 “코로나 19사태에도 불구하고 참관객 방문과 전 운영이 활발히 진행되어 놀랍고 본 전시회는 매회 마다 질적으로나 규모적 측면 모두 성장하고 있어 오는 제60회 중국 광저우 미용전시회(춘계)에 대한 기업들의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라며 “추후 코이코는 더욱 다양한 참여 기업들과 제품들로 구성된 한국관 운영을 통해 한국 기업들의 중국시장 진출 및 전 세계 바이어와 소통할 수 있는 장을 만들 것”이라 언급했다.

한편 2022년 3월 10일부터 12일까지 개최되는 ‘제60회 춘계 광저우 국제 미용 전시회는 오는 10월 초 부터 모집을 시작한다.

 

정부재 기자  boojae@geniepark.co.kr

<저작권자 © 제니파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부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이주의 코스메틱 리뷰 61] 버츠비 ‘어드밴스드 릴리프 립밤’
[이주의 코스메틱 리뷰 61] 버츠비 ‘어드밴스드 릴리프 립밤’
콜마비앤에이치, 해외시장 공략 가속화
콜마비앤에이치, 해외시장 공략 가속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