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종합
대한화장품학회 사단법인으로 재출범화장품 R&D 플랫폼 역랑 강화...영문학술지 발간 K-뷰티 글로벌화
  • 정부재 기자
  • 승인 2021.02.23 08:36
  • 댓글 0

[주간코스메틱 정부재 기자] 대한화장품학회(회장 조완구)는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김강립)를 주무관청으로 사단법인 대한화장품학회로 재출범한다고 밝혔다.

대한화장품학회는 지난 1968년 화장품에 관한 연구·생산·품질관리·미용 분야의 과학자·전문가가 상호친목과 기술교류를 목적으로 설립한 국내 최초의 화장품 관련학회이며, 화장품 산업 발달에 공헌함을 목적으로 구성된 국내 최대의 과학자·전문가 단체.

매년 정기총회와 춘·추계 학술대회, 심포지엄, 워크숍을 개최하고 △화장품 신소재·제형 개발 △안전성과 효능 △화장품법과 제도 △화장품 관련분야 연구 발표 등을 통해 화장품 품질·기술 향상에 공헌해 왔다.

대한화장품학회는 년간  4회의 대한화장품학회지(국문지)발간으로 매년 40 여 편 이상의 한국연구재단등재지(KCI) 논문과 2019년 창간된 Korea Journal of cosmetic science (영문학술지)를 발간하고 있으며 연구원의 연구 의욕을 고취하기 위하여 화장품과학기술상 중 우수논문상, 우수 구두·포스터 발표상 등을 운용하고 있다. 

또한 매년 세계화장품학회(IFSCC) 및 아시아화장품학회(ASCS)에 참가하고 있으며 2017년 24회 세계화장품학회를 서울에서 성황리에 개최하여 대한민국 화장품 산업의 R&D 역량 글로벌화에 기여하고 있다.

세계화장품학회는 화장품 과학기술 분야의 국제협력을 위한 세계적인 조직으로, 1959년 벨기에 브뤼셀에서 처음 설립됐다. 전 세계 화장품 관련 연구원, 교수 등 세계 75개국 49개 학회에서 1만 6,000여 명의 회원이 소속돼 있다.

각국을 대표하는 화장품 연구원들이 신기술과 연구 성과를 발표하며 화장품 산업 발전에 주도적인 역할을 해오고 있다. 한국은 발표 논문 수 및 참가 회원 등에서 일본, 프랑스, 미국에 이어 세계 4위에 랭크되어 있다.

대한화장품학회지는 다양한 기능성 화장품의 안전과 효능 연구결과 뿐만 아니라 생리학적으로 효능이 입증된 다양한 친 환경 소재 연구 결과들이 발표되고 있다.

특히 최근에는 환경 친화적인 용기, 다양한 DEVICE의 결합된 화장품, 화장품의 효능과 안전을 과학적으로 실증할 수 있는 시험법 등 4차 산업 혁명과 친환경의 요구에 맞게 융합연구 자료가 논문과 학회 발표를 통해 공유되므로 향후 대한화장품학회는 다양한 산업들과 연계된 피부와 화장품 관련 모든 R&D의 실질적인 플랫폼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1월 27일 정부합동으로 발표된 K-뷰티 혁신 성장 전략은 △수출 3위 △일자리 창출 △글로벌 리딩 기업 확대 및 강소기업 육성을 목표로 하고 있는데 이에 발맞추어 대한화장품학회는 산학연 간 R&D 결과를 공유하고 융합하여 목표 달성 및 글로벌 K-BEAUTY 발전에도 도움이 될 전망이다.

특히 대한화장품학회는 식품의약품안전청에서 사단법인 인가를 받았으므로 향후 산업계와 규제당국의 사이에서 R&D 와 안전 관련 과학적 지원 및 규제완화 관련 업무도 추진할 예정이다.

또한 현재 식품의약품안전처 주관으로 운용되는 맞춤형화장품 제도 활성화 및 화장품 안전성 제고에도 한 축을 담당하는 역할이 기대된다.

대한화장품학회는 사단법인 전환을 계기로 지금까지 쌓아온 학회의 역량을 기반으로 ‘K-뷰티 글로벌화’에 중추적 역할을 담당하며 대한화장품학회지(국문지)와 Korea Journal of cosmetic science (영문학술지)의 SCOPUS 학술지 선정을 통한 국제화에도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정부재 기자  boojae@geniepark.co.kr

<저작권자 © 제니파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부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아모레퍼시픽그룹 자회사 매각 경영자금 확보
아모레퍼시픽그룹 자회사 매각 경영자금 확보
라비오뜨, 국가 소비자중심 브랜드 대상
라비오뜨, 국가 소비자중심 브랜드 대상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