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종합
한국콜마, 3D프린터로 블러셔 개발고객이 원하는 모양 제조틀로 다양한 입체 디자인 살려
  • 윤선영 기자
  • 승인 2020.08.27 16:58
  • 댓글 0

[주간코스메틱 윤선영 기자] 글로벌 화장품 ODM 전문기업 한국콜마가 블러셔에 입체감을 불어 넣은 3D딜라이트(D-light)블러셔를 개발했다고 27일 밝혔다.

3D딜라이트 블러셔는 밝은 색상(light)의 블러셔 펄을 3D로 만들었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화장할 때 황홀한 즐거움을 준다는 딜라이트(delight)의 의미도 부여했다.

이번 블러셔는 3D프린터를 활용해 차별화했다. 3D프린터로 고객이 원하는 모양의 제조틀을 만들고 다양한 입체 디자인을 표현해 기존에 평평하고 균일했던 단조로움을 해소했다.

여기에 부드러운 발림과 뛰어난 발색력을 더했다. 제품이 무너지지 않도록 오일함량을 높이고 보습 성분을 균일하게 넣으면서 제품을 사용할 때 부드러움을 한층 향상시켰다. 특히 제품이 만들어지면서 보습성분이 공기와 함께 안에서 바깥으로 배치되며 우수한 밀착감까지 나타낼 수 있도록 했다.

한국콜마는 이러한 맞춤형 디자인(Customized Design) 기술을 바탕으로 아트 쿠션, 아트파운데이션, 아트 젤리 쉐도우 등을 개발해 시장에 선보일 계획이다.

계성봉 메이크업 연구소장은 “3D프린터를 활용하여 내가 생각하고 있는 모양 및 디자인을 설계하여 화장품 선택의 폭을 넓혔다”며 “맞춤형 화장품시대에 걸맞게 최첨단 기기로 새롭게 도전하고 혁신적인 상품을 개발해 세계 최고의(Only-One)제품을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한국콜마는 4차 산업혁명의 핵심기술로 불리는 3D프린터를 활용한 화장품 제조는 현재 진행형이다. 지난 해 세계최초로 3D프린터를 활용한 고농도 에센스에 크림성분을 프린팅한 제품을 선보이고 심미적∙기능적인 발전을 가져온 바 있다.

 

윤선영 기자  ysy@geniepark.co.kr

<저작권자 © 제니파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선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아모레퍼시픽-환경부 자원순환 사업협약
아모레퍼시픽-환경부 자원순환 사업협약
화해, ONLY화해 1주년 기념 땡큐 세일
화해, ONLY화해 1주년 기념 땡큐 세일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