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뷰티 뷰티스페셜
습도 높은 여름철 뿔난 모공을 위한 셀프케어 제품 주목피지 생성 활발해지는 여름철 모공 관리 제품 추천
  • 윤선영 기자
  • 승인 2020.07.27 17:31
  • 댓글 0

 

[주간코스메틱 윤선영 기자] 모공에 치명적인 계절, 여름이 왔다. 지속적인 장마로 인해 실내, 실외 할 것 없이 습도가 높아져 피지 생성이 활발해지는 요즘, 커지는 모공에 대한 관리가 중요하다.

또한 최근 마스크 착용까지 더해져 피부 컨디션 유지가 어려운 상황이다. 소비자들이 높은 기온과 습도로 늘어나는 모공에 대한 고민이 많아지면서, 뷰티 브랜드들이 앞다투어 모공 관리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이에 본격적인 장마를 앞두고 높은 기온과 습도로 늘어나는 모공을 쫀쫀하게 잡아주어 모공 고민을 해결해 줄 뷰티 제품을 추천한다.

끌레드벨, ‘킬포어 모공 진공청소기&킬포어 스킨타이트닝 모이스처라이저’

아름다움을 여는 열쇠, 끌레드벨(Cledbel)이 피부에 밀착해 모공속 블랙헤드를 제거, 쫀쫀한 모공 관리까지 책임지는 ‘킬포어 모공 진공청소기’와 ‘킬포어 스킨타이트닝 모이스처라이저를 추천한다.

먼저 ‘킬포어 모공 진공청소기’는 숨어있는 피지와 블랙헤드, 화이트헤드까지 쏙쏙 뽑아내는 초강력 모공 기기로 피지 개선에 도움을 주는 기기다. 피부에 밀착해 눈에 보이는 피지는 물론 보이지 않는 피지들까지 케어 가능하다. 특히 모공탄력 개선, 모공수축 개전, 모공넓이 감소, 모공 속 노폐물 개선 등 9대 모공 임상 시험을 통과했으며, 저자극 테스트를 완료해 기기 사용만으로 피지 개선이 가능한 모공 관리 제품이다.

‘킬포어 스킨타이트닝 모이스처라이저’는 모공 특허 성분으로 모공을 탱탱하고 쫀쫀하게 만들어주는 산뜻한 젤 타입의 제품이다. 모공 수축에 탁월한 달맞이꽃추출물, 갈근추출물, 대왕송잎추출물 등의 성분이 들어있으며 이태리 온천수와 위치하젤 추출물로 모공을 탱탱하고 탄력있게 만들어준다. 냉장고에 차갑게 보관 후 사용시 모공관리에 더욱 도움을 주며 ‘킬포어 모공 진공청소기’와 함께 사용시 더 좋은 효과를 경험할 수 있다.

 

키엘, ‘아마존 화이트 클레이의 피부 정화 효과로 모공 딥클렌징’

1851년 조제 약국에서 출발한 뉴욕 코스메틱 브랜드 키엘의 ‘레어 어스 모공 딥 클렌징 마스크’는 까만 모공을 집중적으로 케어해주는 모공 클렌징 마스크다. 풍부한 미네랄을 함유해 마법의 흙으로도 불리는 아마존의 화이트 클레이를 함유해 모공 속 깊숙이 쌓인 노폐물과 각질을 제거해 매끄러운 피부 결로 가꿔준다.

또한, 블랙헤드를 깨끗이 제거하도록 도와주어 매끄러운 모공으로 케어해준다. 사용법은 세안 후 물기를 제거한 촉촉한 피부에 눈가를 피해 발라주고 10분 후에 마스크가 마르면 미온수로 부드럽게 씻어낸 후 피부 결을 정돈해주면 된다. 모공이 넓고 블랙헤드가 많은 T존 부위에 부분적으로 사용해도 좋다.

 

달바, ‘카밍 미스트 세럼’

이탈리아 콘템포러리 뷰티 브랜드 달바 (d'Alba)의  '화이트 트러플 리프레쉬 스킨 카밍 세럼'은 모공 면적 완화 효능, 여름철 열감 케어, 문제성 피부 케어를 위한 데이용 쿨링 미스트 세럼이다.

진정과 컨디셔닝에 탁월한 병풀추출물과 위치하젤추출물, 티트리오일성분이 자극 받은 피부에 진정과 수딩 효과를 부여한다. 또한 피부온도감소, 모공 면적 완화 효능과 안전성에 대한 임상 검증도 완료했다.

분사 후 가볍게 두드리는 방법을 레이어링해 흡수시키면 충분한 유수분 밸런스를 맞출수 있다. 또 다른 사용법으로는 냉장고에 넣어둔 제품을 화장 솜이나 부분 마스크 시트에 충분히 적셔 사용하면 달아 오른 피부 온도를 낮추는데 도움을 받을 수 있다.

윤선영 기자  ysy@geniepark.co.kr

<저작권자 © 제니파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선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무더위 제모관리? 포바조 제모 크림으로 한방에 끝~
무더위 제모관리? 포바조 제모 크림으로 한방에 끝~
아모스프로페셔널 컬링 에센스 2X 2020만개 판매 돌파
아모스프로페셔널 컬링 에센스 2X 2020만개 판매 돌파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