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종합
한국콜마, 화장품 R&D 강자로 우뚝출원 등록 총 1600여 건 업계 최고 수준
  • 김유진 기자
  • 승인 2020.05.29 12:59
  • 댓글 0
▲한국콜마 종합기술원 전경.. 사진제공 한국콜마

[주간코스메틱 김유진 기자]한국콜마가 최근 특허등록에 연이어 성공하며 R&D중심 글로벌 No.1 ODM기업으로서의 위상을 확고히 하고 있다.

한국콜마가 올해(5월 기준) 등록한 특허 건수는 18개, 출원은 43개다. 특허 외에도 실용신안 등록6개, 출원3개, 디자인 등록도 65개, 출원 58개에 달한다. 월 평균 38개의 출원 및 등록을 하고 있는 셈이다.

특허 주요 부문을 살펴보면 소재, 기술, 용기 등 다양하다.

지난 4월에는 국내 대부분 지역에서 자생하는 별꽃, 해바라기, 월귤의 추출물에서 노화를 예방하고 피부를 보호하는 성분을 개발해 특허로 등록했다. 또한 화장품의 효능성분을 피부에 효과적으로 전달할 수 있도록 하는 ‘탄성리포좀’을 개발해 특허도 취득했다. 지난 21일에는 하나의 용기에 다른 제형의 내용물을 넣어 화장품 사용시 편의에 따라 함께 사용할 수 있도록 하는 ‘이종 내용물 용기’를 개발해 특허 등록에 성공했다.

한국콜마 관계자는 “한국콜마는 국내 화장품 업계 최초로 기술개발 중심의 ODM사업을 도입한 만큼, R&D 분야에 대한 지속적인 투자틀 통해 기술개발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며 “앞으로도 혁신적인 기술 개발을 통해 업계를 선도해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콜마의 총 출원∙등록수(2020년5월 기준)는 특허 등록 283개, 출원 468개, 실용신안 등록 28개, 출원 53개, 디자인 등록 354개, 출원 412개로 업계 최고 수준이다.

김유진 기자  toyoujin@geniepark.co.kr

<저작권자 © 제니파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유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썸머 뷰티 키워드는? ‘쿨링’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썸머 뷰티 키워드는? ‘쿨링’
여름철 최대 고민, 고온다습한 날씨에 늘어나는 모공 타파법
여름철 최대 고민, 고온다습한 날씨에 늘어나는 모공 타파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