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종합
차세대 코스메슈티컬 원료는 ‘양파’코스메카코리아, 양파 추출물 화장품에 접목
  • 윤선영 기자
  • 승인 2020.04.29 15:49
  • 댓글 0

[주간코스메틱 윤선영 기자] 화장품 연구·개발·생산(ODM) 전문기업 코스메카코리아가 코스메슈티컬을 이끌어 갈 원료로 ‘양파 추출물’을 제안했다.

화장품(Cosmetic)과 의약품(Pharmaceutical)의 합성어인 코스메슈티컬은 의약품과 같이 체계적인 피부과학적 솔루션을 제시하는 화장품으로, 호랑이풀로 알려진 시카(병풀 추출물)가 대표적인 코스메슈티컬의 성분으로 알려져 있다.

코스메카코리아는 피부의 손상을 예방하고 재생을 촉진하는 데 효능이 뛰어난 양파 추출물이 차세대 코스메슈티컬 시장을 이끌어 갈 트렌드가 될 수 있다고 전망했다.

태극제약이 국내 어린이·여성건강을 위한 약사모임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진행한 결과, 약사들은 양파의 우수한 성분 및 효과때문 흉터치료제 성분으로 양파 추출물(54.7%)을 가장 많이 권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코스메카코리아는 관련 화장품을 개발하기 위해 지난 27일 ‘양파 추출물을 포함하는 피부 손상 예방 및 피부 재생 촉진용 조성물 및 그 제조방법’에 대한 특허를 취득했다.

해당 기술로 제조된 양파 조성물은 양파 특유의 냄새는 가지고 있지 않으면서도, 자외선에 노출된 피부의 손상을 예방하고 재생을 촉진하는 스피레오시드(Spiraeoside) 성분은 높게 함유하고 있다.

코스메카코리아 HIT 연구소 연구진은 “양파 추출물은 유소아나 민감성 피부가 사용할 수 있을 만큼 자극이 적고 손상 피부를 케어하는 데 효과가 뛰어나다”며 “기초 뿐 아니라 메이크업 제품에도 적용할 수 있어 코스메슈티컬 제품 개발에 폭넓게 활용될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윤선영 기자  ysy@geniepark.co.kr

<저작권자 © 제니파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선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신제품] 스킨알엑스랩, 마데세라 클렌저 2종‧시트 마스크 5종
[신제품] 스킨알엑스랩, 마데세라 클렌저 2종‧시트 마스크 5종
[신제품] AHC '스판 핏 세븐 커버 팩트'
[신제품] AHC '스판 핏 세븐 커버 팩트'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