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종합
3월 브랜드평판…1위 LG생활건강, 2위 아모레퍼시픽, 3위 한국콜마 순4위 클리오, 전월대비 평판지수 70.04% 상승, 코스맥스도 35.68% 상승
  • 윤선영 기자
  • 승인 2020.03.23 16:57
  • 댓글 0

[주간코스메틱 윤선영 기자] 화장품 상장기업 브랜드평판 2020년 3월 빅데이터 분석 결과, 1위가 LG생활건강, 2위 아모레퍼시픽, 3위 한국콜마 순으로 분석되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국내 화장품 상장기업에 대한 브랜드 빅데이터 평판분석을 하였다. 2020년 2월 17일부터 2020년 3월 18일까지의 화장품 상장기업 브랜드 빅데이터 25,404,490개를 분석하였다. 지난 2월 화장품 상장기업 브랜드 빅데이터 25,956,935개와 비교하면 2.13% 줄어들었다.​

브랜드에 대한 평판은 브랜드에 대한 소비자들의 활동 빅데이터를 참여가치, 소통가치, 소셜가치, 시장가치, 재무가치로 나누게 된다. 화장품 상장기업 브랜드평판지수는 참여지수, 미디어지수, 소통지수, 커뮤니티지수, 시장지수, 사회공헌지수로 분석하였다.

​브랜드평판지수는 소비자들의 온라인 습관이 브랜드 소비에 큰 영향을 끼친다는 것을 찾아내서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만들어진 지표로 브랜드에 대한 긍부정 평가, 미디어 관심도, 소비자의 참여와 소통량, 소셜에서의 대화량으로 측정된다.

2020년 3월 화장품 상장기업 브랜드평판 30위 순위를 살펴보면, LG생활건강, 아모레퍼시픽, 한국콜마, 클리오, 코스맥스, SK바이오랜드, 현대바이오, 코리아나, 아모레G, 토니모리, 한국화장품, 에이블씨엔씨, 컬러레이, 아이큐어, 콜마비앤에이치, 한국화장품제조, 네오팜, 스킨앤스킨, 오가닉티코스메틱, 코스메카코리아, 에스디생명공학, 제이준코스메틱, 코스온, 코디, 제닉, 라파스, 본느, 잇츠한불, 리더스코스메틱, 올리패스 순으로 차지했다.

 

1위 LG생활건강(대표 차석용)는 참여지수 380,125 미디어지수 747,843 소통지수 824,601 커뮤니티지수 727,988 시장지수 2,062,576 사회공헌지수 59,149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4,802,281로 분석되었다. 지난 2월 브랜드평판지수 5,754,478와 비교하면 16.55% 하락했다.

2위 아모레퍼시픽(대표 서경배, 안세홍) 는 참여지수 1,099,571 미디어지수 684,331 소통지수 722,438 커뮤니티지수 484,941 시장지수 1,090,232 사회공헌지수 47,163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4,128,676로 분석되었다. 지난 2월 브랜드평판지수 4,256,515와 비교하면 3.00% 하락했다.

3위 한국콜마(대표 윤상현, 안병준, 이호경)는 참여지수 740,317 미디어지수 212,799 소통지수 414,805 커뮤니티지수 231,354 시장지수 91,476 사회공헌지수 27,779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1,718,529로 분석되었다. 지난 2월 브랜드평판지수 1,275,485와 비교하면 34.74% 상승했다.

​4위 클리오(대표 한현옥)는 브랜드평판지수 1,560,461로 지난 2월 브랜드평판지수 917,676와 비교하면 70.04%나 상승했으며 5위를 차지한 코스맥스 또한 브랜드평판지수 1,507,779로 분석되었으며 2월 지수 1,113,704와 비교해 35.68% 상승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 구창환 소장은 "2020년 3월 화장품 상장기업 브랜드 카테고리 빅데이터 분석을 해보니 지난 2월 화장품 상장기업 브랜드 빅데이터 25,956,935개와 비교하면 2.13% 줄어들었다.​ 세부 분석을 보면 브랜드소비 6.06% 상승, 브랜드이슈 3.16% 상승, 브랜드소통 1.74% 상승, 브랜드확산 10.63% 상승, 브랜드시장 19.17% 하락, 브랜드공헌 55.63% 하락했다"라고 밝혔다.

윤선영 기자  ysy@geniepark.co.kr

<저작권자 © 제니파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선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셀프 뷰티족을 위한 홈코노미 아이템은?
셀프 뷰티족을 위한 홈코노미 아이템은?
코로나19가 변화시킨 소비 패턴 ‘비접촉, 근거리, 대량구매’
코로나19가 변화시킨 소비 패턴 ‘비접촉, 근거리, 대량구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