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뷰티 뷰티스페셜
스키장에서도 빛나기 위한 필수 뷰티템 주목겨울 스포츠는 강한 자외선과 차가운 바람으로 인해 피부 손상 극대화
  • 최지유 기자
  • 승인 2019.12.06 15:52
  • 댓글 0
왼쪽부터 센텔리안24 ‘마데카 블레미쉬 커버크림’, 닥터지 ‘딥 모이스트 업 선 플러스’, 베네피트 ‘브로우 스타일러’, 더샘 ‘글로우 스테이 틴트’

[주간코스메틱 최지유 기자] 매섭고 혹독한 추위에도 불구하고 겨울이 반가운 것은 스키장, 눈썰매장 등 즐거운 야외활동을 즐길 수 있기 때문이다. 그러나 설원에서 즐기는 겨울 스포츠는 장시간 강한 햇빛과 차고 건조한 공기에 피부가 노출되므로 손상되기 쉽다. 특히 메이크업은 들뜨거나 각질이 부각되기 쉬워 촉촉하면서 오래가는 제품을 사용하는 것이 중요하다.

■ 스키장 칼바람에도 촉촉한 꿀 피부 만들기

스키장은 눈에 반사되는 강한 자외선으로 인해 피부가 쉽게 손상될 수 있다. 특히 짜릿한 스피드감을 즐기다 보면 매서운 칼바람이 피부 속 수분을 빼앗아 거칠고 푸석해지기 쉽다. 따라서 자외선 차단제나 피부 메이크업 제품도 보습과 진정에 도움을 주는 멀티 아이템을 쓰는 것이 좋다.

센텔리안24의 ‘마데카 블레미쉬 커버크림’은 피부케어와 메이크업 커버효과를 동시에 선사하는 제품이다. 동국제약의 마데카 피부과학으로 탄생한 센텔라아시아티카 정량추출물(TECA)이 마데카크림과 동일한 함량으로 함유돼 피부 진정 및 보호에 도움을 준다. 또한 34시간 안티 다크닝 커버 및 톤업 지속 효과로 화사하고 생기 있는 피부를 연출해주며 롱래스팅 제품이라 하루 종일 들뜸 없이 촉촉한 커버 효과를 유지할 수 있다.

닥터지 ‘딥 모이스트 업 선 플러스’는 다량의 수분을 함유한 크림 텍스처가 피부에 촉촉하게 스며들어 속 깊은 보습감을 선사하며 필라그린 컴플렉스와 6중 히아루론산이 이중으로 보습을 충전해주어 건조한 겨울에도 촉촉함을 유지해준다. 또 3:1:1(세라마이드:콜레스테롤:자유지방산) 비율의 피부 친화 보습 베이스로 구성돼 탄탄한 피부 장벽 보호 효과를 선사하여 자외선이 더 깊게 침투하지 않도록 도와준다.

■ 눈 속에서도 흔들림 없는 메이크업

겨울 스포츠는 눈이 얼굴에 묻거나 땀으로 인해 메이크업이 쉽게 번지고 얼룩진다. 그러나 메이크업을 계속 수정할 수 없기 때문에 워터프루프 제품이 사용이 필수적이다. 특히 입술은 찬바람에 각질이 부각되어 지저분해지기 쉬우므로 지속력에 촉촉함까지 더해야 한다.

베네피트의 ‘브로우 스타일러’는 18시간 지속력의 워터프루프 왁스 펜슬과 부드러운 루스 파우더가 함께 내장된 듀얼 타입의 아이브로우 제품이다. 사선형 왁스 펜슬로 눈썹의 결과 라인을 살리고 파우더 팁으로 빈틈을 자연스럽게 채우면 또렷하고 볼륨 있는 브로우 메이크업을 연출할 수 있다.

더샘의 ‘글로우 스테이 틴트’는 오일을 머금은 수분 텍스처로 답답함 없이 매끈하게 발리면서도 촉촉한 광택을 표현해준다. 또한 한번만 발라도 오랜 시간 선명한 컬러를 지속시켜주는 것이 특징이다.

최지유 기자  czu@geniepark.co.kr

<저작권자 © 제니파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지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SK 바이오랜드, 마리끌레르 스마트뷰티어워드 수상
SK 바이오랜드, 마리끌레르 스마트뷰티어워드 수상
화장품協, 청년 일 경험지원 참여기업 모집
화장품協, 청년 일 경험지원 참여기업 모집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