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뷰티 뷰티스페셜
자극받고 지친 피부를 위한 피부 장벽 케어
  • 최지유 기자
  • 승인 2019.09.30 10:30
  • 댓글 0
왼쪽부터 유랑 ‘로즈 세라마이드 크림’, 시오리스 ‘유 룩 쏘 영, 나이트크림’, 헉슬리 ‘크림 모어 댄 모이스트’

[주간코스메틱 최지유 기자] ‘피부 장벽’은 피부의 가장 바깥쪽에 있는 각질층, 즉 피부의 방어막이다. 이 각질층의 50%이상을 차지하고 있는 세라마이드 성분이 부족해지게 되면 외부로부터 자극을 쉽게 받아 각질이 잘 일어나고 건조하며 민감성 피부염 증세까지 나타날 수 있다. 이에 수분의 증발을 억제하고 진정과 탄력을 부여하는 등 피부 장벽을 강화 시키기 위한 세심한 케어가 필요하다. 피부 컨디션이 가장 까다로운 시기인 환절기, 커진 일교차만큼 피부 컨디션이 왔다 갔다 한다면 피부의 촉촉함을 유지하고 외부 자극으로부터 보호하는 역할을 하는 피부 장벽 케어를 주목하자. 

■ 장미로 만든 수분 장벽

내추럴 오가닉 코스메틱 브랜드 유랑(URANG)의 ‘로즈 세라마이드 크림’은 속 건조, 손상피부에 수분과 영양을 공급하는 세라마이드 크림이다. 99.81% 자연유래 성분으로 이루어져 모든 피부에 더 편안하게 사용이 가능한 이 크림은 세라마이드가 이물질의 침투로부터 피부를 보호하고 다마스크장미꽃수가 뛰어난 보습과 활력을 부여해준다. 특히 유랑의 ‘글로우 오일 세럼’ 제품과 섞어 사용하면 오일과 세라마이드 성분이 결합하여 더욱 높은 수분 지속력을 경험할 수 있다.

■ 자는 동안에도 에너지 충전! 나이트케어

클린 코스메틱 브랜드 시오리스의 ‘유 룩 쏘 영, 나이트크림’은 타마누오일이 주는 강력한 보습 에너지로 지친 피부를 건강하게 가꿔주는 동안 크림이다. 정제수 대신 제주 유기농 매실수가 함유되어 피부 정화에 도움을 주고 흡수력 좋은 타마누 오일이 밤 사이 풍부한 보습력을 전달하여 피부를 한결 부드럽고 촉촉하게 가꾸어 준다. 에어리스 용기 시스템으로 내용물의 공기 접촉을 차단해 변질 걱정없이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다.

■ 고보습 크림으로 수분 잠금

컨템포러리 뷰티 브랜드 헉슬리의 ‘크림 모어 댄 모이스트’는 연약하고 민감한 피부를 보호하고 건강한 피부로 가꾸어 주는 고보습 크림. 풍부한 보습력을 지닌 선인장 시드 오일과 쉐어버터 성분을 함유하여 피부 속 깊숙이 보습감을 전달한다. 매트한 버터 타입의 텍스처가 피부에 발림과 동시에 녹아내려 매끈한 보습막을 형성해 오랜 시간 풍부한 보습감을 느낄 수 있다.

최지유 기자  czu@geniepark.co.kr

<저작권자 © 제니파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지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경기도, 2020 경기미디어크리에이터 모집
경기도, 2020 경기미디어크리에이터 모집
리더스코스메틱 ‘수험표 인증’ 이벤트
리더스코스메틱 ‘수험표 인증’ 이벤트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