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종합
로레알코리아, 강원도 산불 피해 현장 복구 활동로레알 전세계 지역사회 봉사의 날 2019 시티즌데이...한국지사장 등 400여명 참가
  • 정부재 기자
  • 승인 2019.06.24 15:03
  • 댓글 0
얀 르부르동 로레알코리아 대표이사와 임직원들이 6월20일 시티즌데이(Citizen Day) 10주년을 맞아 강원도 강릉시 옥계면 산불 피해 현장을 찾았다. 시티즌데이(Citizen Day)는 세계 각국의 로레알그룹 임직원들이 ‘우리 모두는 사회에서 각자 해야 할 역할이 있다’는 믿음으로 각자가 속한 지역사회를 위해 봉사하는 날로, 이 날 400여명의 로레알코리아 임직원들이 화재 현장 복구를 위해 꽃과 나무를 심는 등 다양한 활동을 전개했다.

[주간코스메틱 정부재 기자] 로레알코리아(대표이사 얀 르부르동)는 지난 20일(목)에 400여명의 임직원이 로레알그룹의 전세계 지역사회 봉사의 날인 ‘시티즌데이(Citizen Day)’의 일환으로 산불 피해지역인 강원도 강릉시 옥계면을 찾아 재난 복구 활동을 펼쳤다고 밝혔다.

2010년 시작 이래 올해로 10주년을 맞이한 시티즌데이는 전 세계 로레알그룹의 임직원들이 '우리 모두는 각자 해야 할 역할이 있다'는 믿음 아래 매년 자신이 속한 지역사회를 위해 봉사하는 로레알그룹의 대표적인 사회공헌 활동이다. 시티즌데이에는 전 세계 약 65개국에서 매년 3만명 이상의 직원들이 참여하고 있다.

로레알코리아는 10주년을 맞이한 시티즌데이의 의미를 더하기 위해 올해 초 산불로 피해를 입은 강원도 강릉시 옥계면 일대를 찾아 현장 복구 활동에 일손을 더했다. 이날 현장에는 400여명의 로레알코리아 임직원들이 직접 참여하여 산불 피해를 입은 가구에 꽃과 나무를 심는 활동과 약수터이자 지역주민들의 쉼터인 생골터를 찾아 벤치를 세우고 우물을 청소하고 화단을 가꾸는 등의 활동을 펼쳤다.

또한, 강릉 현장 활동에 참여하지 못한 로레알코리아 임직원들은 서울에서 현지 주민들에게 필요한 생활용품을 직접 준비하고 포장하는 등의 활동을 통해 마음을 더했다. 이날 준비된 200개의 생활용품 박스는 바로 강릉으로 배송되어 옥계 면사무소를 통해 화재 피해 가구들에 전달했다.

얀 르부르동 로레알코리아 대표이사는 “로레알코리아는 시티즌데이의 10주년을 맞아 보다 의미 있게 지역사회에 도움이 되는 활동을 진행하기 위해 강원도 산불 피해 현장을 직접 찾았다.”며 “로레알코리아 전 임직원들이 참여해 피해 지역 복구에 힘을 보탠 매우 뜻 깊은 활동이었으며, 앞으로도 로레알코리아는 책임 있는 지역사회 일원이 되기 위해 다양한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정부재 기자  boojae@geniepark.co.kr

<저작권자 © 제니파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부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조성아TM, 중소벤처기업부가 선정한 ‘브랜드 K’ 로 런칭
조성아TM, 중소벤처기업부가 선정한 ‘브랜드 K’ 로 런칭
2019 상반기 중국 GDP 성장률 6.3% 기록
2019 상반기 중국 GDP 성장률 6.3% 기록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