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종합
대봉엘에스, 외형 성장 거듭하며 수익성 개선 기대지난 해 매출액 720억원에 영업이익 81억원 기록
  • 윤선영 기자
  • 승인 2019.02.25 15:22
  • 댓글 0

[주간코스메틱 윤선영 기자] 화장품소재 전문기업 대봉엘에스가 지난해 중국 관광객 감소 등 화장품 업계 불황이 이어지는 가운데서도 외형 성장을 이뤄 주목을 받고 있다.

25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대봉엘에스는 지난해 연결기준 매출액이 720억(YoY +9.6%), 영업이익 81억(YoY -11.7%), 지배기업 순이익 64억(YoY -10.7%)을 기록하며 외형 성장은 이룬 반면 수익성은 다소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발표한 분기별 실적을 보면 매출액 181억, 영업이익 20억, 당기순이익 15억을 기록, 전기대비 0.5%, 31.3%, 41% 증가하며 3분기 부진에서 벗어나는 모습을 보였다.

대봉엘에스의 지난해 실적은 어려운 업계 상황속에서도 선전했다는데 의미가 있다. 회사 관계자는 “사드 여파가 해소되고 있지만 단기간에 완전한 회복을 기대하기는 어렵다. 당사는 신제품 연구개발 및 수출증가로 어려움을 극복해 나가는 한편 연결종속회사인 피엔케이피부임상연구센타가 매 년 20%이상의 고성장을 유지하면서 실적 개선에 큰 역할을 해주고 있다” 고 밝혔다. 다만 물류창고 부지 확보 등 성장을 위한 설비투자가 3년간 이어지면서 감가상각비 등 원가부담 요인으로 작용했다는 분석이다.

이러한 투자를 바탕으로 올해는 화장품소재 분야에서 바이오컨버전 기술로 만든 신제품을 출시하고 EFfCI GMP(유럽화장품원료협회에서 만든 화장품원료에 대한 GMP) 도입 등 글로벌 수출을 위한 준비도 차질없이 진행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대봉엘에스는 “천연소재와 더마화장품 소재에 특화된 당사만의 차별화된 기술력을 바탕으로 업계의 어려움을 기회로 활용, 올해는 외형 성장 뿐만 아니라 수익성 개선도 이루는 한 해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윤선영 기자  ysy@geniepark.co.kr

<저작권자 © 제니파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선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대학탐방] K-뷰티 산업에 기여하는 인재 양성을 위하여
[대학탐방] K-뷰티 산업에 기여하는 인재 양성을 위하여
온라인 전시회로 해외 바이어를 만난다
온라인 전시회로 해외 바이어를 만난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