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종합
엘앤피코스메틱, ‘메디힐’ 전속 모델로 방탄소년단 발탁메디힐×방탄소년단 역대급 파급 효과 기대
  • 윤선영 기자
  • 승인 2019.02.25 10:24
  • 댓글 0

[주간코스메틱 윤선영 기자] 글로벌 슈퍼스타 방탄소년단이 마스크팩 브랜드 메디힐의 모델로 발탁됐다. 엘앤피코스메틱㈜이 보유한 글로벌 마스크팩 브랜드 ‘메디힐(MEDIHEAL)’이 방탄소년단을 모델로 발탁해 광고 촬영을 마쳤다고 밝혔다.

방탄소년단은 오는 3월에 출시될 ‘메디힐’ 마스크팩 신제품과 기존 베스트셀링 마스크팩 제품의 모델로 활동하며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방탄소년단이 함께한 ‘메디힐’ 신제품 광고는 오는 3월 1일부터 온/오프라인 채널에서 공개된다.

메디힐 모델로 나서는 방탄소년단은 한국 가수 최초로 그래미 어워즈 시상자로 참석하는 등 전 세계에서 인정받는 아티스트다. ‘메디힐’은 이런 방탄소년단의 이미지가 전 세계에 K-Beauty를 전파하고 마스크팩 시장을 이끄는 ‘메디힐’의 브랜드 이미지에 부합한다고 판단해 전속모델로 발탁했다.

또한 ‘메디힐’은 지난 2017년부터 방탄소년단과 지속적으로 컬래버레이션을 진행해 왔다. 2017년 12월에 출시했던 BTS 마스크팩 4종이 담긴 스페셜 패키지가 판매 3일 만에 초도 물량 3천 개 ‘완판’ 신화를 기록했던 만큼, 2019년 방탄소년단을 모델로 기용한 ‘메디힐’의 성과에 귀추가 주목된다.

메디힐 관계자는 “방탄소년단이 지닌 모델로서의 이미지가 ‘메디힐’의 매력을 소비자에게 새롭고 트렌디하게 전달해 줄 것으로 기대한다”며 “’메디힐’이 K-Beauty를 넘어 뷰티 트렌드를 이끄는 글로벌 브랜드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시장을 공략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그는 “작은 브랜드에서 시작해 분야의 최고로 거듭난 ‘메디힐’과 방탄소년단의 ‘열정’ 시너지를 지켜봐달라”고 덧붙였다.

한편, ‘메디힐’은 마스크팩 카테고리에 대한 신념을 바탕으로 10년 동안 마스크팩을 연구, 개발하며 글로벌 마스크팩 시장 리더로 자리매김했다. 0.1초에 한 장씩 팔리는 마스크팩으로 이름을 알렸으며, 국내 최초로 ‘1일 1팩’ 트렌드를 확산시켜 마스크팩의 대중화를 이끌었다. 피부 타입 별로 사용할 수 있는 220여 개의 마스크팩 제품을 보유하고 있다. 마스크팩 최초로 디자인 실용신안 등록 제품을 출시했으며 마스크로 된 머드팩 등 새로운 형태의 마스크팩을 지속적으로 선보이고 있다.

윤선영 기자  ysy@geniepark.co.kr

<저작권자 © 제니파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선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특허청, 한국독성학회와 업무협약 체결
특허청, 한국독성학회와 업무협약 체결
뷰디아니, 비건 화장품 인증 획득
뷰디아니, 비건 화장품 인증 획득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