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종합
코스메카코리아, 3분기 실적 전년비 1145.4% 성장3분기 실적 발표, 영업이익 60억원으로 실적 호조 지속
  • 윤선영 기자
  • 승인 2018.11.15 10:09
  • 댓글 0

[주간코스메틱 윤선영 기자] 화장품 연구개발 및 제조생산 기업 코스메카코리아(대표 조임래박은희)가 지난 2분기에 이어 3분기에도 성장세를 지속하며실적 고공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코스메카코리아는 15일 공시를 통해 연결 기준 3분기 매출액은 전년동기 대비 155.1% 성장한 953영업이익은 1145.4% 성장한 60억원당기순이익은 584.9% 성장한 45억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특히이번 실적에는 올 6월 인수한 미국 화장품 ODM 기업 잉글우드랩의 실적이 코스메카코리아의 실적으로 반영되며연결 매출 및 수익 성장에 기여했다

 

한국 법인의 매출 성장 요인으로는 꾸준히 성장하고 있는 온라인 채널 고객사의 확대가 주효했다기존 온라인 판매 고객사의 매출이 확대됨에 따라 기존 및 신규 품목의 추가 오더가 이루어졌으며동시에 신규 온라인 고객사 유치가 이어졌다수출은 전년대비 소폭 하락하였으나잉글우드랩 고객사인 80여개의 글로벌 고객사를 활용해 수출 실적을 점차 회복해 나갈 예정이다.

 

미국 법인의 3분기 매출액은 전체 연결 매출의 41.8%를 차지한 398억원으로 코스메카코리아의 M&A 효과를 가시화했다코스메카코리아는 잉글우드랩 인수 후기존 주요 고객사로부터의 매출을 증가시키고 새로운 현지 경영진을 투입했으며생산 공정 효율화를 통해 단시간에 매출과 수익 증대를 이끌어냈다.

 

중국 법인은 매출 89억원으로 전년 대비 3.2% 감소했다이는 중국의 화장품 유통 흐름이 오프라인에서 온라인으로 전환되는 추세 가운데오프라인 채널 고객사의 매출이 감소하며 주문량이 둔화되었기 때문이다이에 코스메카코리아는 중국 내 온라인 신규 고객사를 확보하여 신규 수주를 이끌어낼 전략이라고 밝혔다.

 

 

한편코스메카코리아는 올 11월부터 국내 신공장인 뷰티2사업장을 완공본격적인 운영에 돌입했다이에 따라 1억 9천만개의 생산능력이 추가되어잉글우드랩코리아를 포함해서 국내에만 총 3억 7천만개의 생산능력을 보유하게 되었다.

 

2019년 초에 세번째 중국 법인인 코스메카차이나의 핑후 공장이 가동되면한국미국중국을 합친 코스메카코리아의 글로벌 생산능력은 17년 대비 3배 증가한 6억 9천만개가 된다.

 

미국 법인도 코스메카코리아의 주요 경쟁력인 Cosmecca Production System을 도입하여2019년 내 인허가를 거쳐 기존 공장의 생산능력을 2배까지 확대할 계획이다.

 

코스메카코리아 관계자는 올 3분기는 지난 6월 인수한 잉글우드랩의 매출 증가 및 경영 안정화가 순조롭게 이루어졌고그 결과코스메카코리아의 미국 진출 효과가 나타나게 되었다” 며 글로벌 고객사가 코스메카코리아를 통해 화장품 주요 소비국인 한국미국중국 어디에서든 원하는 제품을 출시할 수 있도록 발판을 마련했다” 고 밝혔다.

윤선영 기자  ysy@geniepark.co.kr

<저작권자 © 제니파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선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2019 인퍼마 컨퍼런스 서울 개최
2019 인퍼마 컨퍼런스 서울 개최
애경산업 '사랑의 연탄나눔 봉사' 활동
애경산업 '사랑의 연탄나눔 봉사' 활동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