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종합
머크, 로나스타® 블랙 얼루어 출시민감성 피부 감안한 루미너스 매트 안료…짙은 블랙컬러 연출
  • 정부재 기자
  • 승인 2018.09.10 10:12
  • 댓글 0

[주간코스메틱 정부재 기자] 선도적인 과학기술 기업인 머크가 새로운 안료 제품인 로나스타®  블랙 얼루어(Ronastar® Black Allure)를 출시했다. 로나스타® 블랙 얼루어는 부드럽고 매트한 느낌을 주는 짙은 블랙의 이펙트 안료로 머크의 ‘스마트 안료’ 프로그램으로 개발된 혁신적인 루미너스 매트 계열의 신제품이다. 매트한 느낌을 강조하는 색조 화장품의 최신 메이크업 트렌드를 반영했다.

이 제품은 짙은 블랙 색상의 임팩트를 창출하기 위한 모든 색조 화장품에 적용되어 세련되고 우아한 느낌을 더해 준다. 아이섀도우, 카잘, 마스카라, 눈썹펜슬은 물론 매니큐어나 바디페인팅 제품 용도로 적합하다.

이밖에 피부톤과 어울리는 파운데이션이나 샴푸, 샤워젤의 배경색 연출에도 적용할 수 있다. 혁신적인 안료 기술에 기초한 로나스타® 블랙 얼루어는 풍부한 블랙 컬러와 벨벳처럼 매끄러운 질감을 결합했다. 눈, 입술과 같은 민감한 피부 부위를 감안해 안료의 원료를 엄선했으며 중금속 검출 기준을 강화했다.

신제품인 로나스타® 블랙 얼루어 안료는 구형 실리카를 기질로 했다. 여기에 특허 받은 혁신 코팅 공정을 적용해 고도로 안정된 순수 미네랄 안료를 개발했고 이를 적용한 화장품은 놀라운 피부 느낌을 부여한다. 특수한 실리카 구조로 인해 피부에서 미끄러지는 듯한 질감을 선사하며 미네랄 입자의 은은한 라이트 효과가 어우러져 우아함을 더한다.

로나스타® 블랙 얼루어는 용량에 관계없이 모든 화장품 제형에 쉽게 적용할 수 있으며 밀링, 응집, 분리 공정이 불필요하다. 또한 식품 알레르기 성분이나 글루텐, 유전자 재조합 성분이 없는 비건(vegan) 화장품을 선호하는 화장품 업계의 수요 증가 및 고객들을 만족시킬 수 있는 제품이다.

정부재 기자  boojae@geniepark.co.kr

<저작권자 © 제니파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부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