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뷰티 뷰티스페셜
폭염에 늘어진 모공을 위한 ‘클렌징 솔루션’피지 및 모공 관리를 도와주는 ‘딥 클렌징’과 ‘쿨링’ 기능의 클렌징 제품 주목
  • 최주연 기자
  • 승인 2018.08.09 10:30
  • 댓글 0
왼쪽부터 DHC 딥 클렌징 오일, 비욘드 라이스밀크 마일드 클렌징 젤워터, 헤라 블루 클레이 쿨링 마스크, 크룬 엔젤퍼프

[주간코스메틱 최주연 기자] 사계절 중 피지 분비량이 가장 많은 여름철에는 피부 온도가 1도 올라갈 때마다 피지 분비량이 10%씩 증가하고 기온 상승으로 모공이 쉽게 넓어지게 된다. 특히 땀과 노폐물들이 모공 속으로 들어가 트러블을 유발할 수 있으며 햇빛으로부터 피부를 지키기 위해 자외선 차단제를 꼭 바르기 때문에 외출 후 꼼꼼한 클렌징은 필수다. 이에 최근 화장품 중 클렌징 제품의 판매가 증가한 가운데 모공 속 노폐물까지 꼼꼼하게 클렌징을 도와주는 ‘딥 클렌징’ 기능과 모공을 수축해주는 ‘쿨링’ 기능의 클렌징 제품이 여름철에 주목을 받고 있다.

DHC ‘딥 클렌징 오일’은 스페인산 올리브 오일이 48.39% 함유되어 매일 바르는 자외선 차단제 및 피부에 밀착된 메이크업과 모공 속 노폐물, 피지, 묵은 각질까지 깨끗하게 씻어주면서 촉촉하게 마무리해준다. 최근 뷰티 프로그램 ‘겟잇뷰티 2018 뷰라벨’ 클렌징 오일 부문에서 세정력 1위를 차지하는 등 뛰어난 세정력으로 모공 속까지 꼼꼼한 클렌징이 가능하다.

비욘드 라이스밀크 마일드 클렌징 젤워터는 라이스밀크 콤플렉스의 효능을 담은 순하고 촉촉한 사용감이 특징이다. 마일드한 사용감의 워터 젤 타입으로 세안 후에도 당김 없이 산뜻한 피부를 선사한다.

헤라 '블루 클레이 쿨링 마스크'는 피부에 도포했을 때 느껴지는 차가운 제형이 일시적으로 모공을 수축하고 피지를 강력하게 세정한다. 호두껍질 스크럽이 각질을 씻어주어 번들거림 없이 매끈한 피부를 선사하고 블루베리를 포함한 헤라의 '옥타-베리 콤플렉스TM(Octa-Berry ComplexTM)'가 맑고 깨끗한 피부로 가꿔준다.

크룬 ‘엔젤퍼프’는 물만으로 딥 클렌징이 가능한 특수 소재의 섬유로 만들어진 클렌징 퍼프다. 머리카락보다 100배 가는 특수 섬유와 특허 받은 기술력으로 모공 속 노폐물을 흡착해 물만으로 딥 클렌징이 가능하다. 화학 성분에 예민한 아이들부터 여성은 물론이고 피부가 두껍고 피지 분비가 많은 남성까지 자극 없는 세안이 가능해 여름철 피부관리에 적합한 제품이다.

최주연 기자  star@geniepark.co.kr

<저작권자 © 제니파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주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유럽 진출로 해외시장 노린다
유럽 진출로 해외시장 노린다
나고야의정서 18일부터 시행, 정부 부처들 대응 방안 마련 분주
나고야의정서 18일부터 시행, 정부 부처들 대응 방안 마련 분주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