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뷰티 신상품
LG생활건강, 극손상 모발 솔루션 ‘아미노 펩타이드 케어’ 출시패셔니스타 ‘크리스탈’ 새 모델로 발탁…건강한 머릿결 강조
  • 최주연 기자
  • 승인 2018.08.07 14:13
  • 댓글 0

[주간코스메틱 최주연 기자] LG생활건강(대표: 차석용)은 글로벌 헤어 케어 브랜드 엘라스틴에서 미세 단백질인 펩타이드 성분을 적용한 극손상 모발 솔루션 ‘아미노 펩타이드 케어’ 라인(샴푸/트리트먼트)을 출시했다.

‘아미노 펩타이드 케어’ 라인은 손상으로 인해 모발 속 단백질이 빠져나가 끊어지고 갈라지고 푸석해진 증상에 주목한 제품이다. 이 제품은 모발에 좀처럼 흡수되지 않는 입자 큰 단백질 대신, 미세 단백질인 아미노산과 펩타이드로 모발 속 빈 공간을 채우고, LG생활건강만의 특허 받은 기술(3Amino Peptide Filling System)로 이러한 영양분이 유실되지 않도록 단단히 고정해준다

아미노 펩타이드 케어 라인의 극손상 모발 케어 효과는 효능 평가를 통해 입증됐다. 아미노 펩타이드 케어 샴푸와 트리트먼트를 동시에 사용할 경우 7일만에 모발 끊어짐이 61% 개선되고 모발 탄력(43%)과 모발 강도(3.7배)가 향상된 것으로 나타났다.

아울러 아미노 펩타이드 케어 샴푸는 석유계 계면활성제와 실리콘, 파라벤을 첨가하지 않은데다 약산성 저자극 포뮬러(제형)로 구성돼 민감한 두피에도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다.

LG생활건강은 엘라스틴 ‘아미노 펩타이드 케어’ 라인의 모델로 f(x)의 인기멤버 크리스탈(본명 정수정)을 발탁했다. 크리스탈은 연예계 대표 패셔니스타로 불리며 트렌디하고 감각적인 스타일로 20~30대 여성들에게 인기를 끌고 있다.

LG생활건강은 크리스탈의 도시적이고 시크한 매력이 엘라스틴의 세련된 이미지와 잘 어울려 발탁했다. 크리스탈은 첫 광고 촬영장에서 탄력 있고 윤기 나는 머리 결을 뽐내며 특유의 당당한 모습을 연출해 스텝들로부터 칭찬을 받았다. 크리스탈은 온·오프라인을 통해 다양한 홍보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LG생활건강 관계자는 “모발 손상 케어의 핵심은 겉이 아닌 속”이라면서 “단백질보다 미세한 아미노 펩타이드 케어 라인으로 손상 모발에 영양분을 공급해 건강한 머릿결을 되찾을 수 있다”고 말했다.

 

최주연 기자  star@geniepark.co.kr

<저작권자 © 제니파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주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유럽 진출로 해외시장 노린다
유럽 진출로 해외시장 노린다
나고야의정서 18일부터 시행, 정부 부처들 대응 방안 마련 분주
나고야의정서 18일부터 시행, 정부 부처들 대응 방안 마련 분주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