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종합
이니스프리, 호주 멜버른에 1호점 오픈호주 포함 총 12개 지역에 진출…584개 글로벌 매장 운영 중
  • 최주연 기자
  • 승인 2018.06.10 12:18
  • 댓글 0

 

[주간코스메틱 최주연 기자] 자연주의 화장품 브랜드 이니스프리가 지난 8일(현지시간) 호주 멜버른에 1호 매장을 오픈했다.

호주는 K-Beauty에 관심이 성장하고 있는 국가로 잠재력이 큰 시장이다. 이니스프리는 멜버른 1호점을 중심으로 본격적인 오세아니아 시장 공략에 나선다. 특히 자연주의 컨셉과 합리적인 가격대를 장점으로 호주 내 영밀레니얼 고객을 공략할 예정이다.

이번 호주 1호점은 148m2(45평) 규모로 호주 대형 쇼핑센터인 ‘멜버른 센트럴’에 입점했다. ‘멜버른 센트럴’은 멜버른 중심 상권에 위치해 지역 주민 및 여행객들이 즐겨 찾는 쇼핑 명소다.

매장 내부는 수직 정원을 설치해 이니스프리가 추구하는 자연주의 헤리티지를 담았다. 베스트 셀러인 ‘그린티 씨드 세럼’을 비롯해 총 600여종 이상 제품들을 갖췄다. 커스터마이징 컨셉의 ‘마이파운데이션’, ‘마이팔레트’ 등 메이크업 제품들도 마련해 트렌디한 K-Beauty 메이크업을 선보일 계획이다.

오픈 당일에는 방문 고객을 위한 특별 선물과 에코백 증정 이벤트를 진행했다. 매장을 찾은 많은 고객들로 인산인해를 이뤄 이니스프리에 대한 호주 지역의 높은 관심을 엿볼 수 있었다.

한편, 이니스프리는 이번 호주 멜버른 외 중국, 홍콩, 대만, 태국, 말레이시아, 싱가포르, 인도네시아, 베트남, 인도, 미국, 일본 등 12개 글로벌 지역에 진출해 총 584개 매장을 운영 중이다.

최주연 기자  star@geniepark.co.kr

<저작권자 © 제니파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주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유럽 진출로 해외시장 노린다
유럽 진출로 해외시장 노린다
나고야의정서 18일부터 시행, 정부 부처들 대응 방안 마련 분주
나고야의정서 18일부터 시행, 정부 부처들 대응 방안 마련 분주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