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뷰티 신상품
LG생활건강 비욘드 버베나 라인 4종 출시세계적인 조향사 매튜 나르딘과 ‘올해의 향’ 프로젝트 진행
  • 최주연 기자
  • 승인 2018.06.07 09:50
  • 댓글 0

[주간코스메틱 최주연 기자] LG생활건강은 스킨 릴리프 뷰티 브랜드 비욘드에서 ‘2018 올해의 향’을 담은 버베나 라인 바디 및 헤어 제품 4종을 출시했다.

향수 대신 ‘퍼퓸 바디’ 또는 ‘퍼퓸 헤어’ 제품을 통해 일상생활에서 사용함으로써 스킨케어 효과뿐 아니라 은은하게 오랫동안 지속되는 잔향을 즐기는 소비자가 늘어나고 있다. 비욘드는 이러한 트렌드에 발맞춰 세계적인 조향사 ‘매튜 나르딘(Mathieu Nardin)’, 국내 최대 향료 연구소인 ‘센베리 퍼퓸 하우스’와 손잡고 올해의 향 프로젝트를 진행하게 된 것.

비욘드가 향 전문가들과 함께 선정한 ‘2018 올해의 향’은 상큼하면서도 신선한 느낌이 가득한 그린 시트러스 버베나 향이다.

일상에 활기를 불어넣는 그린 시트러스 버베나 향은 버베나의 신선함과 레몬, 오렌지가 조화를 이룬 상큼 달콤함, 그린티의 맑고 깨끗함이 어우러지며 제라늄의 은은함으로 마무리되는 것이 특징이다. 나른하고 피곤한 기분이 들 때 생기와 활력을 더해준다.

이번 프로젝트를 비욘드와 함께 작업한 ‘매튜 나르딘’은 향수의 중심지인 프랑스의 그라스 출신으로 200년 전통의 프랑스 향수 원액 제주사인 ‘로베르테(Robertet)’ 소속의 실력파 조향사다.

비욘드 버베나 라인은 3년간 화학 비료와 농약을 사용하지 않은 건강한 땅에서 자란 ‘에코 파밍 콤플렉스’를 함유해 피부 진정 및 보습에 도움을 주고 외부 자극에 지친 바디 피부와 두피 및 모발을 상쾌하면서도 건강하게 가꿔준다.

저자극 세정성분과 풍성한 거품이 특징인 샤워 젤과 상쾌한 잔향이 기분까지 밝게 해주는 촉촉한 바디 에멀전이 대표 제품이다. 이 밖에도 마치 향수를 따로 뿌린 듯 싱그러운 향기가 오랫동안 지속되는 바디 미스트, 기름진 두피와 모발을 산뜻하게 세정하고 깔끔하게 케어해주는 약산성 샴푸 등 총 4가지로 구성된다.

비욘드 마케팅 담당자는 “2018 올해의 향은 시즌 한정 제품인 만큼, 여름에 어울리는 상큼하면서도 신선한 느낌을 담기 위해 노력했다”며 “내년에도 2019년에 어울리는 향을 찾아 비욘드만의 새로운 시도를 계속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최주연 기자  star@geniepark.co.kr

<저작권자 © 제니파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주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REVIEW] 주간코스메틱's pick #19, 자올 닥터스 오더 엣지 부스터
[REVIEW] 주간코스메틱's pick #19, 자올 닥터스 오더 엣지 부스터
이니스프리 모음재단, 제주오름 주제로 사진 공모전 개최
이니스프리 모음재단, 제주오름 주제로 사진 공모전 개최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