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이슈
스타일난다, 로레알 매각 확정70%가 아닌 100% 매각 완료
  • 최영하 기자
  • 승인 2018.05.04 09:31
  • 댓글 0
스타일난다 김소희 대표

[주간코스메틱 최영하 기자] 인터넷 쇼핑몰‘스타일난다’가 로레알에 매각이 확정된 것으로 알려졌다. 

로레알그룹은 패션 및 화장품 전문회사 ‘난다’(브랜드 스타일난다)의 지분 100%를 인수한다고 밝혔다. 

스타일난다 김소희 대표는 70% 정도만 매각하고 남은 지분을 보유할 것으로 알려졌으나 전량 매각했다. 최종 매각 대금은 공개되지 않았으나 70% 매각 시 4,000억원 가량이 될 것으로 보였던 만큼 5,000억 원 이상일 것으로 추정된다.

김 대표가 2004년 설립한 스타일난다는 의류 중심으로 시작했지만 메이크업 브랜드인 쓰리컨셉아이즈가 전체 매출의 70% 이상을 차지할 정도로 인기다. 

한국과 일본에서 사업을 운영하고 있으며 홍콩, 싱가포르, 말레이시아, 태국 등 동남아 시장에도 진출한 상태로 지난해 기준 스타일난다의 매출은 약 1,641억 4,000만 원으로 집계됐다. 

로레알은 스타일난다가 한국과 중국의 밀레니얼 세대(1980년대 초반~2000년대 초반에 출생한 세대)에게 인기가 많다는 점에 주목했다. 로레알은 이번 인수를 통해 아시아 시장의 젊은층 공략에 집중적으로 나선다는 계획이다.

한편, 지난달 스타일난다는 로레알 매각설이 돌면서 검색어 1위에 오르는 등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최영하 기자  yh6@geniepark.co.kr

<저작권자 © 제니파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영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유럽 진출로 해외시장 노린다
유럽 진출로 해외시장 노린다
나고야의정서 18일부터 시행, 정부 부처들 대응 방안 마련 분주
나고야의정서 18일부터 시행, 정부 부처들 대응 방안 마련 분주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