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원부자재
대봉엘에스, 해외시장 진출 탄력인코스메틱스 아시아 참가 동남아시아 지역 대리점 확장
  • 정부재 기자
  • 승인 2017.11.13 09:40
  • 댓글 0

[주간코스메틱 정부재 기자] 화장품소재 및 원료의약품(API) 전문기업 대봉엘에스는 지난 10월 31일부터 2일까지 태국 방콕에서 열린 ‘인코스메틱스 아시아 2017(in-cosmetics Asia 2017)’에 참여해 해외 수출 기반을 공고히 다졌다고 밝혔다.

대봉엘에스는 이번 전시회를 통해 해외 판매 네트워크를 확대했다. 태국, 말레이시아, 필리핀 등 아세안 지역을 중심으로 대리점을 확정한 것이다. 대봉엘에스는 대리점의 고객사들을 중심으로, 현지 판매 유통 경로를 공격적으로 확대하며, 실적을 낼 계획이다.

뿐만 아니라 대봉엘에스는 천연소재로, 전 세계 바이어들을 사로잡았다. 바이어들은 해당 소재가 보다 안전할 뿐 아니라 모이스처라이징, 스킨 프로텍션, 화이트닝, 안티에이징 등 효능까지 갖춘 점을 높이 평가받았다.

특히 200여 종의 폭 넓은 천연물 소재 리스트를 갖춘 터라 바이어들은 원하는 효능을 갖춘 추출물을 선택할 수 있어 높은 만족도를 보였다는 평가다.

그 중 바이어들은 국가연구기관, 제주도 연구 특화센터 및 대학과 공동 연구개발을 통해 만든 제주 토종 원료들에 큰 관심을 보였다.

녹차수, 마유, 현무암 파우더, 에키네시아 추출물 등 해당 제품들이 원물 수급부터 생산까지 제주에서 이뤄졌을 뿐만 아니라 화학방부제를 사용하지 않아 안전성이 뛰어나다는 게 이유다.


친환경 천연소재 분야 외에도 대봉엘에스의 신기능 신물질의 개발 바이오 합성 소재 분야 역시 크게 관심을 받았다.

특히 국내에서 최근 론칭한 프로 멀티 화이트 시스테인(Pro Muti White Cystein)과 프로 오메가-9 세라마이드(Pro Omega-9 Ceramide)을 첫 선을 보이며, 호응을 얻었다. 해당 원료들은 세계적으로 주목받고 있는 코스메슈티컬(cosmeceutical) 제품들로, 원료의약품과 화장품 소재의 개발 노하우를 융합한 대봉엘에스만의 기술을 담아 눈길을 끌었다.

론칭된 프로 멀티 화이트 시스테인은 멜라닌 억제 효과가 있는 미백제로, 항염 효과가 있어 여드름 완화에도 도움을 준다. 함께 소개된 프로 오메가-9 세라마이드는 천연 유래 성분인 세라마이드의 유사 구조체로, 유분으로 보호막을 형성해 보습효과가 뛰어날 뿐 아니라 불포화 지방산을 함유해 항염효과도 있다.

대봉엘에스 화장품소재개발정보부 함경만 부장은 “앞서 한국에서 열린 전시회에서 론칭해 호평받은 신제품을 해외에서도 성공적으로 론칭해 기쁘다. 신제품 외에도 천연소재, 바이오 합성소재 등 대봉엘에스만의 기술을 담은 원료를 소개해 더욱 뜨거운 반응을 얻은 듯 싶다. 전시회에서 동남아 국가는 물론 유럽, 미국에 이르는 다양한 국가의 업체들과 상담을 진행했으며, 향후에 수출 판로 개척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정부재 기자  boojae@geniepark.co.kr

<저작권자 © 제니파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부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동성제약 염모제 홈쇼핑 대박 행진
동성제약 염모제 홈쇼핑 대박 행진
SNS 팔로워 선정 글로벌 뷰티브랜드는?
SNS 팔로워 선정 글로벌 뷰티브랜드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