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종합
맥시코 화장품 수출 폭발적 증가올해 6월 누계 기준 122%↑…색조 및 립스틱 선호
  • 방석현 기자
  • 승인 2017.08.10 10:51
  • 댓글 0

[주간코스메틱 방석현 기자]  화장품 구매주기가 빠르고 對한국 화장품의 수입이 증가하고 있는 멕시코 화장품 시장을 진출해 볼만하다는 주장이 나왔다.

   
 

송준하 KOTRA멕시코 멕시코시티무역관이 최근 보고서를 통해 이 같은 분석결과를 발표했다.

이에따르면 최근 3년간 한국의 대멕시코 화장품 수출이 ’15년 95%, ’16년 73.6%를 비롯해 올해 6월 누계 기준 122% 증가하고 있으며 향후 한국 업체들도 멕시코 내 유행을 조사해 멕시코 소비자들의 관심을 끈다면 진출 성공 가능성을 높일 수 있다는 것.

특히 립스틱의 경우 멕시코 화장품 기본 품목 중의 하나로 향후 매출이 꾸준히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며 여러 색상과 수분 충분 등의 기능을 결합한 립 제품을 유통하는 것이 유리할 수 있다는 전망이다.

보고서는 멕시코 여성들은 한국인 여성들과 다르게 화려한 색조 화장방법을 선호하는 등 문화적 차이를 염두에 두고 철저한 시장조사를 해야 실패를 줄일 수 있다고 분석하고 있다.

멕시코 화장품산업 회의소(Canipec : Cámara Nacional de la Industria de Productos Cosméticos)에 따르면, 멕시코는 화장품 소비 10위 국가이며 미용과 관련된 산업은 멕시코 GDP의 1%를 차지하며 약 30만 명 이상의 직접고용을 창출하고 있다.

또 라이프스타일 잡지인 Merca 2.0의 설문조사에 따르면 41.2%가 매월 화장품을 구매하고, 2개월마다 구매한다고 답한 응답자는 28.4%, 3개월마다 구매한다고 답한 응답자는 9.6%로 나와 화장품 구매주기가 빠른 것으로 나타나고 있다.

특히 리서치 전문기업인 Euromonitor에 따르면 2016년 멕시코 색조화장품 시장은 전년 대비 11% 증가한 21억 달러 규모로 성장했으며 향후 색조화장품 시장의 규모는 꾸준히 확대될 것으로 기대되며 가성비가 우수한 한국산 화장품의 진출전망이 밝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방석현 기자  sj@geniepark.co.kr

<저작권자 © 제니파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방석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라벨영, 바르는 윤곽주사 ‘쇼킹윤곽밴딩크림’ 출시
라벨영, 바르는 윤곽주사 ‘쇼킹윤곽밴딩크림’ 출시
생활화학제품 여전히 ‘불안’…화장품은 본격 친환경 자연주의
생활화학제품 여전히 ‘불안’…화장품은 본격 친환경 자연주의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