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종합
잇츠스킨, 화학제품 안전관리에 동참환경부 주관 ‘생활화학제품 안전관리 협약’ 진행
  • 이원식 기자
  • 승인 2017.02.27 12:04
  • 댓글 0

[주간코스메틱 이원식 기자] 글로벌 코스메슈티컬 브랜드 잇츠스킨(대표 유근직)이 환경부가 주관하는 ‘생활화학제품 안전관리 자발적 협약식’에 참여한다.

잇츠스킨은 환경부, 식품의약처, 한국환경산업기술원 및 생활화학제품 제조수입유통사(이하 생활화학제품업계)와 함께 생활화학제품 안전관리에 대한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강화하고 국민의 안전과 건강 보호를 증진하기 위한 활동에 적극 동참하기로 했다.

이번 협약식은 생활화학제품의 안전성에 대한 국민적 우려가 커짐에 따라 생활화학제품 안전관리 강화를 위한 민관의 공동 노력의 일환으로 마련됐다.

잇츠스킨은 이번 협약의 추진 과제 중 ‘생산‧수입제품을 제조업체와 협력해 원료 전수조사 실시’ ‘제품안전 전문부서 인력 보강, 교육 실시’ ‘생활화학제품 안전관리 매뉴얼 마련’ ‘소비자 피해사례 조사 및 제품 회수‧보상 조치기준 마련’ 부문에 참여, 세부 이행 계획을 수립해 분기별로 이행성과를 공유할 예정이다.

협약식에 참여한 생활화학제품 제조‧수입‧유통사 총 17개 기업은 씨제이라이온, 애경산업, 옥시레킷벤키저, 유한크로락스, 유한킴벌리, 피죤, 한국피엔지, LG생활건강, 보령메디앙스, 롯데쇼핑, 이마트 등 총 17개 기업이며 해당 기업들은 기업별 세부 이행 계획을 수립하고 오는 2019년 2월까지 세부 계획에 따른 과제들을 수행하게 된다.

이동순 잇츠스킨 영업본부장은 “생활화학제품의 안전성에 대한 국민적 우려가 크다는 사실에 적극 공감하고 있다”며 “이번 기회를 통해 소비자들이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는 안전하고 건강한 제품을 만드는데 적극 동참해 코스메슈티컬 브랜드의 선두주자로서 그 책임과 역할에 더욱 충실하겠다”고 밝혔다.

이원식 기자  wslee6@geniepark.co.kr

<저작권자 © 제니파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원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쥬스투클렌즈 ‘비니거 콤부차 라인’ 비건 인증 리뉴얼
쥬스투클렌즈 ‘비니거 콤부차 라인’ 비건 인증 리뉴얼
동국제약 창립 54주년 기념 센텔리안24 한정판 패키지 선보여
동국제약 창립 54주년 기념 센텔리안24 한정판 패키지 선보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