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인터뷰 인터뷰
[동성제약 이양구 부사장]“지속적 판촉경쟁과 공급과잉 등이 시장 저해”
  • 승인 2001.08.16 17:37
  • 댓글 0
동성제약이 지난 11월25일자로 창립 43주년을 맞았다. 동성제약은 그동안 국내 염모제 시장을 이끌면서 화장품 및 미용발전과 수출증대에 일익을 담당해왔다. 이와 관련, 본지는 동성제약 이양구 부사장을 만나 회사경영과 화장품 산업 전반에 대한 그의 견해를 들어 보았다.

화장품산업의 전망이 밝지 않다고들 하는데, 그 이유와 처방책을 말씀해 주시지요. “현재 화장품 산업의 전망이 그다지 밝지 않은 이유는 내외적인 요인으로 나누어 생각할 수 있습니다. 외적요인으로는 한국 경제계의 2차 구조 조정이 본격적으로 진행돼 경제 전반의 위축과 금융 위기설에 따른 시장 경제의 불안정성 등을 들 수 있으며, 내적 요인으로는 화장품 시장의 구조적인 문제점이 해결되지 않고 있기 때문이라고 봅니다.” 그는 품질과 서비스, 이미지 경쟁이 아닌 판촉 경쟁의 지속과 과잉 공급에 의한 가격의 불안정, 유통 경로별 제품 혼란 지속, 소비자의 제품 선택 혼란과 불신 등을 구조적 문제점으로 꼽았다. 이 같은 문제점을 해결하려면 먼저 외형 위주의 성장 정책을 지양, 내실 위주의 손익 정책을 펴야하고, 독자적이고 특성 있는 제품 및 서비스 개발로 이미지 향상에 주력하여 장기적 브랜드 로열티를 향상시켜야 한다고 강조한다.

이 부사장은 최근 이슈가 되고 있는 화장품 유통시장과 관련, “최근 몇 년 동안 급속히 위축되고 있는 시판 시장은 약 40%의 점유율 수준에서 안정화될 것이며 백화점 유통은 시장규모와 점유율에서 2000년도를 기점으로 성장세가 둔화되고 현 수준 유지가 예상된다”고 말했다. 그는 특히 마트, 슈퍼 유통은 매장 수의 확대와 실용성 이미지로 점유비가 가장 큰 폭으로 상승할 것이며, 방판 유통은 시판 시장의 혼란과 어려움으로 인하여 재래적 방판에 참여하는 업체가 늘어나 시장 점유비도 다소 상승할 것으로 전망했다. 반면에 전자(인터넷) 상거래, 통신 판매는 전체 유통 점유비는 크게 높아지지는 않을 것으로 그는 예상했다.

전문점이 어렵다고들 하는데 활성화방안은 무엇인지요? “가장 어렵고 시간이 걸리는 문제이지만 전문점과 판매 회사와의 공동 노력이 있어야 합니다. 화장품을 진열 판매하는 일반 전문점은 양판점의 성격의 대형 전문점과 경쟁력이 떨어지기 때문에 적당수의 브랜드를 선별하여 브랜드 전문점화를 꾀하여야 하고 그에 맞는 소비자 카운셀링 서비스를 제공해 소비자 만족도를 높이는 카운셀링 전문점으로 재탄생 해야만 할 것입니다. 회사는 카운셀링 제품과 양판 제품을 분리하여 유통의 특성에 맞는 제품을 적절하게 공급해 유통에서의 충돌을 예방하는 노력을 기울여야 합니다.”

전문점은 점차 대형화되고 있으며, 이 과정에서 소형 전문점은 폐업이 속출하고 있는 등 어려움이 많습니다. 그런데도 장업사들이 전문점 유통에 주력하고 있는 현상을 어떻게 설명해야 할지…. “전문점 유통은 현재 가장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부문이기는 하나 국내에서 가장 대표적인 화장품 유통이고 앞으로도 그럴 것이라고 봅니다. 그러므로 대부분의 회사들이 전문점 유통을 우선으로 하는 것은 당연하다고 생각합니다. 다만, 현재 전문점 유통이 수많은 브랜드들을 수용하기는 힘들것이므로 시장 원리에 의해 장업계도 유통 선택의 구조 조정이 이루어 질 것입니다.” 이 부사장은 또 최근 봇물을 이루고 있는 외제화장품의 수입문제에 대해서도 처방을 내렸다. “ 수입이 완전 자유화된 현실에서 국내 제품의 품질력을 높이고, 브랜드 로열티를 형성시키는 것이 가장 현실적인 대안이라고 봅니다. 소비자의 막연한 수입 화장품 선호 심리를 되돌리기 위해 장협과 각 회사가 국산제품의 품질 수준을 정확히 알리는 노력도 필요합니다.”

오리리 경영에 대해 긍정적인 평가가 많은데 이에 대한 견해는? “오리리가 국내에 소개된지 17년이 되었습니다. 솔직히 말해 그동안 굴곡도 많았고, 위기 상황을 맞아 한동안 침체를 격기도 했습니다. 이러한 경험과 시련들이 많은 교훈으로 작용해 제품 품질과 내실 위주의 양대축을 기준으로 소비자와의 진실된 대화를 경영 목표로 삼고 있으나 현재도 어려움은 많습니다.

오리리화장품의 마스터 플랜은 어떤 것인지요? “경영 전략 방향은 내실 있는 실속 영업을 차근차근히 실행해 나가는 것입니다. 제품 전략 방향은 소비자와의 진실된 대화 만이 앞으로 사업의 발전에 밑거름이 된다는 사실을 인식하고 있기 때문에 지금도 소비자들로부터 품질력을 인정받고 있으나 더욱 우수한 제품만을 개발, 생산할 예정이지요. 마케팅 전략 방향으로는 단기적이고, 캠페인성 마케팅 판매 전략은 지양하고, 중장기적인 마케팅 전략을 수립할 것입니다. 장기적인 브랜드 운용전략은 이미 수립되어 진

  webmaster@geniepark.co.kr

<저작권자 © 제니파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EU 금지 이소프로필‧이소부틸 파라벤 함유 화장품 국내 유통
EU 금지 이소프로필‧이소부틸 파라벤 함유 화장품 국내 유통
AHC ‘옴므 프로틴 리얼 아이크림 포 페이스’ 출시
AHC ‘옴므 프로틴 리얼 아이크림 포 페이스’ 출시
여백
Back to Top